• 파일시티 이벤트
  • LF몰 이벤트
  • 서울좀비 이벤트
  • 탑툰 이벤트
  • 닥터피엘 이벤트
  • 아이템베이 이벤트
  • 아이템매니아 이벤트

[노사관계]노조전임자의 임금지급문제

고용상
개인인증판매자스토어
최초 등록일
2003.10.14
최종 저작일
2003.10
6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2,0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소개글

노사파업등으로 인해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노조 전임자에 대한 임금지급문제를 다룬 내용입니다.
좋은자료로 활용하세요.

목차

노조전임자의 임금문제
Ⅰ. 서론
Ⅱ. 본론 1
1) 무노동 무임금 원칙의 준수
2) 합리적 노사관행의 확립 도모
3) 한국노총
4) 민주노총
5) 노동부
6) 주요 반대 이유
본론 2
유럽의 전임자 제도
1) 프랑스
2) 영국
3) 미국
본론 3
문제점
Ⅲ. 결론

본문내용

97년 3월 노동법 개정으로 인하여 크게 부각된 이슈중의 하나인 "노조전임자 임금지급문제" 이 문제를 본격적으로 다루기 전에 개정된 내용과 그 배경에 대하여 먼저 알아볼 필요가 있겠다. 먼저 개정 내용을 알아보기에 앞서 노조전임자의 개념을 알아보자.
노조전임자는 "단체협약에 의하여 혹은 사용자의 동의에 의하여 근로계약 소정의 근로를 제공하지 아니하고 노동조합의 업무에만 종사하는 자" 라고 볼 수 있다.
즉, 상시적으로 노동조합의 업무에 전념하는 자를 가리키므로 , 반드시 노조의 임원만이 전임자가 되는 것은 아니며, 평 조합원도 노동조합에서 상시근무를 한다면 노동조합의 전임자가 될 수 있는데 우리나라의 노동법에서 전임자라고 하는 것은 반전임이나 일부전임 모두를 포함한 경우로 보는 것이 타당할 것이다.
이제 개정된 법의 내용을 살펴보면 기존의 사용자가 노조전임자에 대하여 급여를 지원하는 것을 부당노동행위로 규정하되, 현재 급여를 지원하고 있는 사업장에 대하여는 2001년 말까지 적용을 유예한다는 것과, 2개 이상 노조의 전임임원겸직을 금지하던 종래의 규정을 삭제함으로써 사실상 복수노조를 허용한다는 것이다. 이 새 법을 개정하게 된 배경을 살펴보면 노조전임자의 급여는 노동조합이 스스로 부담하는 것이 원칙이며 국제적 관행임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의 경우 사용자가 지급하는 잘못된 관행이 있어왔으며 매년 교섭 때마다 전임자 수 확대를 둘러싸고 노사간 갈등이 야기되어 왔다. 그러므로 노사관계의 정상화를 위해서는 이러한 잘못된 관행의 개선이 필수적이나 이를 노사자율로 개선한다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려우므로 개정 법에서 사용자가 노조전임자의 급여를 지원하는 것을 노조의 자주성을 침해하는 부당노동행위의 하나로 명시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후기(1)

고용상
판매자 유형Silver개인인증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이런 노하우도 있어요!더보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최근 본 자료더보기
탑툰 이벤트
[노사관계]노조전임자의 임금지급문제
  • 레이어 팝업
  • 레이어 팝업
  • 레이어 팝업
  • 레이어 팝업
AI 챗봇
2024년 06월 17일 월요일
AI 챗봇
안녕하세요. 해피캠퍼스 AI 챗봇입니다. 무엇이 궁금하신가요?
4:30 오전
New

24시간 응대가능한
AI 챗봇이 런칭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