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문학 독서록 : 현대문학사

*채*
최초 등록일
2017.05.23
최종 저작일
2011.12
66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2,0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목차

없음

본문내용

김승옥 : 무진기행

1 줄거리
윤희중은 오래만에 고향인 무진으로 내려 간다.
무진은 안개가 많고 특징이 별로 없는 조그마한 항구 도시이다.
그가 고향에 가게 될 때에는 항상 무엇엔가 쫓길 때였다.
이번에도 처가에서 운영하는 제약회사의 주주총회에서 전무로 선출되기 위해 잠시 머리를 식히려고 오는 길이다.
모든 일은 장인과 처가 알아서 해 줄 것이다.
밤에 그는 동기인 세무서장 '조'와 모교에서 교편을 잡고 있는 박 선생과 같은 학교 음악 선생인 하인숙과 술자리를 같이 한다.
술자리에서 가곡이 아닌 유행가를 부르는 여선생에게 연민 비슷한 정을 느낀다.
술자리에서 파하고 나오는 길에 그는 후배인 박 선생이 하 선생을 좋아한다는 것, 그런데 하 선생은 출세한 세무서장인 '조'를 좋아한다는 것을 감지하게 된다.
하인숙과 단둘이 귀가하는 도중 그녀는 자기를 서울로 데려가 달라고 부탁한다.
다음날 윤희중은 부슬비가 내리는 가운데 어머니의 묘에 성묘를 하고 오는 길에 방죽에서 자살한 술집 여자의 시체를 보며 연민의 정을 느낀다.
여인의 주검을 보며 젊었을 적 무진을 탈출하려고 했던 자신의 모습을 떠올렸기 때문이다.
오후에는 그는 세무서장 '조'를 찾아간다. 그는 다소 자랑스러운 듯이 윤을 대한다.
윤희중은 '조'에게 하인숙과 결혼할 예정이라며 하인숙을 대수롭지 않게 여긴다.
아무 것도 모르고 사랑의 편지를 보내고 있는 후배 박 선생이 불쌍해진다.
세무서에서 나와 하인숙과 약속된 바닷가 방죽으로 나간다.
방죽을 걷다가 예전에 살던 집에 찾아가 인사하고 옛날 살던 방에서 하인숙과 관계를 맺는다.
하인숙은 서울로 데려가 줄 것을 애원한다. 그는 반드시 그렇게 하마하고 약속한다.
이튿날 아침, 갑자기 상경하라는 전보가 온다. 윤희중은 하인숙에게 남기는 편지를 썼다가 찢어버리고 무진을 떠나 버린다.

2 감상
1964년 <사상계>에 발표된 단편 소설. 이 소설에는 두 가지 공간이 있다.
아내가 있는 서울은 세속적이지만 현실적 가치의 공간이다.

참고 자료

없음
*채*
판매자 유형Bronze개인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한국 문학 독서록 : 현대문학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