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일시티 이벤트
  • LF몰 이벤트
  • 서울좀비 이벤트
  • 탑툰 이벤트
  • 닥터피엘 이벤트
  • 아이템베이 이벤트
  • 아이템매니아 이벤트

1920년대 시

최초 등록일
1999.10.11
최종 저작일
1999.10
4페이지/ 한컴오피스
가격 무료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목차

1. 김 억의 「봄은 간다」
2. 주요한의 「불놀이」
3. 이상화의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4. 한용운의 「타골의 詩 GARDENISTO를 읽고」
5. 오상순의 「아시아의 마지막 밤 風景」
6. 김기진의 「白手의 嘆息」
7. 조 운의 「故友 竹窓」

본문내용

1920년대 시라고 소개된 몇 편의 작품을 읽어본 결과, 슬픔이 전반적인 느낌이다. 잘못 느낀 것이라 할지라도 어쩔 수는 없겠다. 창작과비평사에서 나온 「한국현대대표시선Ⅰ」에서 조 운의「상치쌈」을 제외하고는 모든 작품에서 아픔을 엿볼 수 있다. 1920년대 우리 나라의 실정에서 그 슬픔을 모두 조국상실의 아픔이라고만 여길 수는 없다. 현재 우리 나라가 분단되어 있다고 해서, 모든 국민들이 그 이유 하나로 힘들어하지만은 않는다. 어쩌면 시속에 담겨진 진정한 의미를 파악하지 못한다 할 수도 있겠지만, 나는 소개된 시중에서 저항의 모습을 보지 못했다. 말을 고친다. 심훈의 「그날이 오면」과 같은 시는 예외로 한다. 학교 국어시간에는 많은 시를 역사적 관점에서만 이해하려 했다. 나는 그것이 참으로 못마땅했다. 혹자는 아직 나란 사람이 시에 대하여 말할 자격이 없다할 수 있다. 그러나 시뿐만 아니라, 문화는 일반대중이 느끼지 못한다면 아무리 훌륭하다고 해도 결코 좋은 작품이라고는 할 수 없다. 이러한 기본적인 태도로 1920년대 시를 바라보려 한다. 다시 말해, 지극히 주관적 입장일 수밖에 없다.

참고 자료

없음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o
판매자 유형Bronze개인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이런 노하우도 있어요!더보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최근 본 자료더보기
탑툰 이벤트
1920년대 시
  • 레이어 팝업
  • 프레시홍 - 특가
  • 프레시홍 - 특가
  • 레이어 팝업
  • 레이어 팝업
  • 레이어 팝업
AI 챗봇
2024년 07월 21일 일요일
AI 챗봇
안녕하세요. 해피캠퍼스 AI 챗봇입니다. 무엇이 궁금하신가요?
4:56 오후
New

24시간 응대가능한
AI 챗봇이 런칭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