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래의 "어쩌겠어요, 이렇게 좋은데" - 독후감

저작시기 2019.05 |등록일 2019.05.12 워드파일MS 워드 (docx) | 4페이지 | 가격 3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소개글

김유래 작가의 "어쩌겠어요, 이렇게 좋은데" 책을 읽고 쓴 독후감입니다.
이 책은 발리 우붓에서 한달 살기를 한 후 쓴 '우붓 생활기'를 담은 책입니다. 독후감을 쓴 본인도 발리 우붓으로 여행을 다녀와서 책을 읽으면서 느낀점과 직접 겪은 경험담도 함께 작성하였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처음으로 혼자 가는 여행이어서 그런지 그 어떤 여행보다 착실히 준비했다. 발리에 가기 전 발리에 대한 정보를 수집해야만 했다. 혼자 가서도 당황하지 않고 풍부하게 그곳을 느끼고 오기 위해서 발리에 대한 책을 읽어야겠다고 생각했고 혼자서 발리에 다녀온 나와 비슷한 또래의 여성 작가가 쓴 이 책은 나에게 매력적이었다. 그래서 읽기 시작했다. 작가는 처음에는 혼자서 한 달간 발리를 다녀왔고 그 이후에는 언니와 함께, 세 번째에는 언니와 남동생과 함께 다녀왔다고 한다. 처음에 혼자서 한달 간이나 외국에 나가서 생활하다니 용감하고 경험이 많은 여자라 생각할 수 있지만 책을 읽어본 결과 그런 사람은 아니었다. 작가는 오히려 무서운 게 많은 사람이었다. 밤에 혼자 잠드는 것도, 나 혼자 동양인인 요가 클래스에서 처음으로 수업을 듣는 것도, 작은 도마뱀인 찌짝(Cicak)도 모두 작가에게는 두려운 것들이었다. 하지만 발리에서 지내는 시간이 점점 늘어날 수록 그녀가 조금씩 변하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참고 자료

김유래, 《어쩌겠어요, 이렇게 좋은데》, 레드박스, 2018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김유래의 "어쩌겠어요, 이렇게 좋은데" - 독후감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