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의 침묵과 제망매가 비교

최초 등록일
2016.06.16
최종 저작일
2016.03
2페이지/워드파일 MS 워드
가격 5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ddang**** 4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이용후기 이벤트

목차

없음

본문내용

작년 이맘때 절친한 지인이 모친상을 당했다. 담담하게 죽음을 받아 들이던 지인은 장례식 내내 울지 않다가 발인이 진행되자 꾹 참고 있던 눈물을 보이고 말았다. 사랑하는 이를 저 세상으로 떠나 보낸 사람 고통은 이루 말 할 수 없었을 것이다. 다만 아직도 생생히 기억나는 장면이 있다. 불교 집안이었던 친구 어머니의 유언을 받들어 연(緣)이 있는 사찰에 봉안을 모셨는데 장례를 주관하던 주지스님은 이런 말씀을 했다.
“극락왕생(極樂往生)을 비나이다.”
익히 들었던 단어였지만 어쩐지 그날에 난 죽은 이에게 마지막으로 전하는 스님의 그 말의 참 뜻을 조금이나마 알 것만 같았다. 극락세계에서 다시 태어나 다시 만날 것을 축원하는 불교의 가르침을 조금이나마 이해하게 된 것이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월명사의 <제망매가>와 한용운의 <님의 침묵>을 다시 읽어보게 되었다. 그제서야 지금까지 이별의 한(恨)으로만 파악했던 그들의 슬픔이 실은 재회의 기쁨을 노래하는 서정시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참고 자료

박연호, 「<누항사>의 우의성과 그 의미」, 『개신어문연구』28, 개신어문학회, 2008.
박연호, 「<누항사>에 나타난 ‘가난’과 ‘우활’의 의미」, 『한민족어문학』64, 한민족어문학회, 2013.

자료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ddang****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19
ㆍ전체 판매량
101
ㆍ최근 3개월 판매량
8
ㆍ자료후기 점수
받은후기없음
ㆍ자료문의 응답률
받은문의없음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님의 침묵과 제망매가 비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