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에게 말걸기

검색어 입력폼
저자
은희경
독후감
3
책소개 여류작가의 중단편 9편 모음. 세상과의 교섭에 심리 적 장애를 겪고 있는 구성작가 영신의 갈등과 타자와 의 단절된 여성상을 그린 <열쇠>를 비롯해 <그녀의 세번째 남자>,<연미와 유미> 등을 엮었다.
  • 은희경의 타인에게 말걸기
    은희경의 타인에게 말걸기
    타인에게 말걸기. 타인에게 말을 건다는 것은 내가 그 사람을 알고 싶고 나의 사람으로 만들고 싶다는 의미이다. 너와 나는 이제 아는 사이이고, 너와 나는 관계를 맺었으니 우리는 이제 서로의 한 부분이 되었다는 것을 말한다. <타인에게 말걸기>에서는 서로 다른 방식으로 그러나 알고 보면 서로 같은 문제를 안고 살아가는 두 남녀가 나온다. 남자는 단조로움을 원할 뿐 타인과의 관계에서 어떠한 개입도 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있어서 타인의 개입도 원하지 않는 인물이다. 그녀는 타인과의 관계를 잘 맺고 싶지만 그것을 표현하는 방식에 있어서 엇나가 사람들에게 미움을 산다. 이런 그녀가 냉정하고도 세상에 관심 받고 싶어 하지 않는 그에게 다가온다. 그것은 ‘그가 냉정하고, 친절한 사람 같지가 않아서’라고 그녀는 표현하고 있다. 이미 박대리에게서 버림
    독후감/창작| 2020.08.21| 2 페이지| 1,000원| 조회(7)
  • 타인에게 말걸기-개인과제
    타인에게 말걸기-개인과제
    처음 이 글을 읽고 드는 생각은 표현에 있어 작가의 섬세함을 느낄 수 있었다. 그리고 사건의 초점을 남들은 쉽게 넘어갈 수 있는 생각, 초점에서 본 것 같았다. 제목처럼 ‘타인에게 말 걸기’는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필요하다면 필요한 것이고, 굳이 필요하다고 느낄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모든 문학 작가들이 그렇듯이 ‘은희경’이라는 작가는 조금은 일반사람들과 다른 시야를 갖고 있다고 생각되었다. 이제부터는 ‘은희경’의 ‘타인에게 말 걸기’를 서론, 본론, 결론으로 나누어서 이야기 하려한다. 먼저 다른 글과는 달리 이 글은 서론에서 인물, 배경에 대한 설명이 아니라, 앞으로 일어날 사건을 이야기 하면서 사건의 도입부라 할 수 있겠다. 그리고 후에 나올 그녀에 대한 설명이 주를 이루고 있다. 그리고 어렴풋이 나에 대한 사고방식 및 생각에 대해서도 표현하고 있다. 그녀와 나는 상반된 존재로 상반되게 하는 주제는 타인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독후감/창작| 2015.10.25| 2 페이지| 1,000원| 조회(63)
  • 은희경 "타인에게 말걸기" 서평
    은희경 "타인에게 말걸기" 서평
    주인공인 나는 단조로운 삶을 원하고 남의 일에 신경 쓰기 싫어하며 오직 나를 위해 살고 싶어 하는 사람이다. 그가 원하는 대로 살기만 한다면 아주 평온한 호수 같은 삶일 것이다. 하지만 잔잔한 호수 같은 삶에 파도 같은 굴곡을 만들어 주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다름 아닌 드문드문 등장하는 “그녀”이다. 만나기만해도 하루가 꼬여버리는 마력이 있는 그녀는 그에게 있어서 전에 사귀었던 사이도 아니고 하물며 인사라도 나누며 친구처럼 지내던 사이도 아니다. 단지 과거에 카페에서 그녀의 이별장면을 목격한 것과 부서는 다르지만 같은 회사를 다니며 가끔 마주친 것 그리고 같이 산행모임에서 산행을 했다는 것, 안면이 있다면 있는 그런 관계인 것이다.
    독후감/창작| 2015.07.26| 2 페이지| 2,500원| 조회(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