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그많던 상아는 누가다 먹었을까?

최초 등록일
2006.06.03
최종 저작일
2006.03
4페이지/워드파일 MS 워드
가격 1,0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paa**** 15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퀴즈풀이 출석이벤트

소개글

교양독서 소설

목차

1. 이 책을 선택한 동기에 대해 쓰세요
2. 줄거리를 간단히 쓰세요
3. 등장인물 중 한 사람을 선택하여 내가 그 사람이 되었다고 생각하고 그 사람의 상황이라면 나는 어떻게 행동했을지 쓰세요
4. 이 책을 읽고 난 감상을 쓰세요.

본문내용

1. 이 책을 선택한 동기에 대해 쓰세요
교양 독서를 하기 위해서, 책 목록을 보던 중 이 책의 제목을 보게 되었다. 싱아가 무엇
일까 라는 궁금증과, 왠지 재미있을 것 같다는 느낌과 제목에서 왠지 동화 같은 느낌을 받았다. 그러니까 어른들의 동화처럼 그런 느낌을 받았기에 이 책을 고르게 되었고, 읽게 되었다. 물론 책 첫 장을 펼쳐 읽어보니 내가 생각했던 것과는 좀 다른 종류의 책이었지만, 그래도 후회는 없었다. 나름대로 서정적이고 재미있었기 때문에, 이 책을 거의 하루 만에 다 읽은 것 같다.


2. 줄거리를 간단히 쓰세요
박적골이라는 시골에서 살고 있는 한 여자아이가 일제 시대 때 태어나, 다섯 살, 여섯 살쯤 때 할아버지가 귀여워 하셔서 할아버지를 잘 따랐고, 할아버지가 안 계실 땐 주눅도 들어가면서 엄마와 숙부, 숙모와 살았고, 초등학교 저학년 때쯤 서울로 가야 한다는 엄마의 말에, 오빠와 엄마가 먼저 자리 잡고 있었던 서울로 가 그곳에서 친구도 없고, 계속 놀림만 받으며, 교육열에 욕심이 높아 학교를 보내놓고 삯바느질을 하는 엄마와 살았고, 친구가 없는 상황을 독서로 보냈다. 그리고, 중학교 때쯤 되어서 이 소녀는 비로소 친한 친구가 생겨 항상 함께 놀다가 고등학교 올라갈 때쯤엔 헤어져 서로 다른 고등학교로 진학 하였다. 물론 일제시대 때 학교를 다닌 거였기 때문에, 학교에서 배운 것은 다 일본어였다. 그래서 일본어로 된 책도 많이 읽으면서, 고등학교까지 다녔고, 고등학교 때 일제로부터 해방되었다. 하지만, 큰 숙부가 일본 면 소지에 다녔다는 이유로 집은 청년들로 인해 부숴졌지만, 다시 일으켜 해방을 겪었다. 하지만 대학교 때 6.25전쟁을 만났는데, 자신의 오빠가 첫 부인을 일은 슬픔으로 그랬는지 갑자기 사상이 “빨갱이”로 바뀌어 많은 모의를 했고, 그 주인공의 엄마는 그것 때문에 여러 곳으로 옮겨 다녀야만 했으며, 결국 다시 재가를 시켜 그 수상한 모의와 경찰에 쫓기는 일이 없어졌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paa****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23
ㆍ전체 판매량
503
ㆍ최근 3개월 판매량
1
ㆍ자료후기 점수
평균 B
ㆍ자료문의 응답률
받은문의없음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독후감]그많던 상아는 누가다 먹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