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당 서정주 대표시 100선> 에세이 (동국대학교 세미나)

최초 등록일
2019.05.10
최종 저작일
2015.03
2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500원
판매자joe627 1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목차

없음

본문내용

본래 나는 시라는 것은 온전히 시를 쓴 시인의 의도대로만 해석해야 한다 생각했다. 고등학교 때 배웠던 국어 책 속의 시들은 모두 내가 해석할 필요 없이 누군가의 해석을 각주로 달고 나왔으며, 우리는 시를 읽거나 감미하기보다는, 스스로 주입하고 암기하였다. 시라는 것은 누군가의 주관을 예술적으로 표현한 것이고, 우리는 그의 주관을 이해하고 그에 대해 생각하며 시를 감상해야 한다고 여겨왔다. 그러나 수업시간 중 보았던 영화 《일 포스티노》의 주인공 마리오는 “시란 시를 쓴 사람의 것이 아니라, 그 시를 필요로 하는 사람의 것입니다.”라는 대사를 한다. 그 대사를 듣고 나는, 교수님께서 영화를 끄시기 전까지 ‘정말 시란 읽는 사람의 것일까?’라는 생각을 지울 수 없었다. 그 대사대로라면, 누군가의 주관으로 쓰인 시를 감상하며 시인의 주관을 해석하려 하기보다는, 그 시를 나의 상황에 맞추어 해석하는 것이 바람직한 시 감상의 방법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구매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joe627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5
ㆍ전체 판매량
9
ㆍ최근 3개월 판매량
3
ㆍ구매평가 점수
평가없음
ㆍ구매문의 응답률
문의없음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lt;미당 서정주 대표시 100선&gt; 에세이 (동국대학교 세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