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사회학(인텔리전스)

저작시기 2010.09 |등록일 2011.09.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소개글

총신대 교육사회학

목차

(1) 서론 ( 지능은 타고나는 것인가, 만들어지는 것인가? )
(2) 본론( 학생의 입장에서와 교사의 입장에서 )
(2) 본론( 학생의 입장에서와 교사의 입장에서 )

본문내용

‘인텔리전스’를 말하기 전에
(1) 서론 ( 지능은 타고나는 것인가, 만들어지는 것인가? )
개인적인 면에서는 내가 남들보다 뛰어나길 원하고, 내 자식이 남들보다 뛰어나길 원하게 되는 게 사람의 심정이다. 그리고 이러한 바람은 모두 교육으로 연결된다. 교육은 시대와 장소를 막론하고 모든 사람들의 공통된 관심분야이다. 성장기 시기에는 자신의 미래와 앞날을 생각하면서 교육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시간이 지나서 부모가 되면 자식을 위해서 교육에 신경을 쓰게 된다. 아이들이 선천적으로 또는 후천적으로 영재라고 판단하거나 유보할 때 근거는 모두 교육이다. 이처럼 인간은 태어나서 죽는 순간까지 교육와 함께 지내며 교육과 평생을 함께 한다. 결국 우리가 지능의 문제를 생각해 볼 때 단순히 IQ나 EQ등의 수치를 활용해서 생각하는 것보다 교육과 연관시켜 생각하는 것이 효율적으로 보인다. 지능과 교육을 연관시켜 의문점을 제시하겠다. 그렇다면 교육의 관심은 무엇일까? 단순하게 생각하면 ‘어떻게 가르칠 것인가?’를 생각하는 것이 교육이다. 그러나 이것만으로 교육을 표현하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다. 무엇일까?
교육은 구체적으로 “어떤 아이를 어떻게 가르칠 것인가?”를 생각하는 학문이다. 학생들은 모두 개개인의 차이가 있다. 머리가 좋은 아이와 안 좋은 아이, 수학을 잘하는 아이와 영어를 잘하는 아이 등의 차이가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 교육이다. 그리고 이런 교육의 의미를 우리는 두 가지 시각으로 나누어서 생각할 수 있다.
첫 번째는, 어떤 아이에 초점을 맞춘 교육이다. 교육이 개인 차이가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라면 이 학생이나 아이를 어떻게 어떤 방향으로 가르칠 것인가? 를 생각한다. 다시 말해서 아이들이 선천적으로 다르게 태어난 것은 인정하지만 그것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사회적 환경과 영향을 주는 교육이라는 관점에서 학생을 가르치는 것이 교육이라는 의미이다. 이러한 관점에서 우리들이 생각해 볼 문제는 학생들의 선천적인 차이는 존재하는가? 있다면 얼마나 존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교육사회학(인텔리전스)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