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 방어선 전투

*지*
개인인증판매자스토어
최초 등록일
2010.05.23
최종 저작일
2010.05
4페이지/워드파일 MS 워드
가격 5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 노하우톡
  • 릴레이이벤트
  • 신한 체크카드 이벤트

소개글

낙동강 방어선 전투 리포트 입니다.

목차

6.25전쟁 중 낙동강 방어선 전투에 대한 자세한 설명
1. 전쟁발발 배경
2. 작전계획 및 경과
3. 전쟁 결과
4. 전훈도출

본문내용

6.25전쟁 중 낙동강 방어선 전투에 대한 자세한 설명
1. 전쟁발발 배경
7 월 20 일 중부 전선의 전략적 요충인 대전마저 빼앗긴 국군과 유엔군은 남쪽으로 후퇴하면서 지연전을 계속하고 있었다. 그러나 국군과 유엔군이 지역을 양보하면서 시간을 버는데도 한계가 있었다. 언제까지 후퇴만 계속하고 있을 수는 없는 노릇이었다. 어디에서 인가는 결전을 감행해야만 했다. 국군과 유엔군이 한반도에서 전쟁의 승패를 걸고 마지막까지 지켜내야 할 곳은 부산이었다. 부산은 유엔군 사령부가 위치하고 있으면서 해외 병참기지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일본과 가장 근거리에 있는 항구로써, 각종 전쟁 물자와 증원 병력을 상륙시키기 위해 필수적인 항구였다. 따라서 부산을 빼앗기면 전쟁의 최종 승부에서 패배를 의미한다. 이 때문에 북한군도 전쟁의 최종 목표를 부산으로 선정하여 총공세를 감행하고 있는 것 이다.
7 월말 8 군사령관 워커 장군은 부산을 지켜내고, 총 반격을 실시할 교두보로써 낙동강 방어선을 선정하고, 모든 부대들에게 8 월 1 일부로 낙동강 방어선으로 철수 하도록 하였다. 낙동강 방어선은 동쪽에서 서로 영덕-청송- 의성- 낙동리까지 8 0 ㎞와, 북에서부터 남으로 낙동리-왜관-남지- 마산까지 160 ㎞ 등 총 연장 길이 240 ㎞의 방어선이었다. 낙동강 방어선 중 낙동리-왜관-남지구간의 80 ㎞정도는 강폭 400∼800m, 수심 1∼2m 의 낙동강을 연하여 배치됨으로써 방어가 용이하였다. 반면 영덕- 낙동리 구간과, 남지- 마산 구간은 험준한 산악 능선으로 구성되어 있어 인민군의 침투가 용이한 선이었다. 그리하여 낙동강 방어선이 구축되고 전투가 시작 된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지*
판매자 유형Bronze개인인증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이런 노하우도 있어요!더보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최근 본 자료더보기
  • 프레시홍-홍어
  • 프레시홍 - 장어
낙동강 방어선 전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