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루미선데이 비평문

최초 등록일
2019.09.06
최종 저작일
2019.04
5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1,0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djqfhej (본인인증회원)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기출문제 무료로 풀어보고 커피 한잔 어때요?

* 본 문서(hwp)가 작성된 한글 프로그램 버전보다 이용하시는 한글프로그램 버전이 낮은 경우에는 문서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한글 뷰어 프로그램 또는 상위버전 으로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글루미선데이 비평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기분이 우울할 때 슬픈 영화, 드라마를 보거나 슬픈 노래를 듣는다. 온전히 슬픔만이 나를 지배하면 울적한 마음에 눈물을 흘리기도 한다. 이렇게 눈물을 한 바가지 흘리면 기분이 좀 나아지곤 한다. 그러나 여기, 우울할 때 듣기 위험한 노래가 있다. 1933년 헝가리에서 발표된 ‘글루미 선데이’는 수많은 사람을 자살로 몰아 ‘자살 교향곡’, ‘저주받은 노래’라는 별명을 얻었기 때문이다. 이러한 실사를 소재로 한 바르코프의 소설 ‘우울한 일요일의 노래’를 원작으로 한 영화 ‘글루미 선데이’를 보고 내가 느낀 감회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한 레스토랑에 어떤 남자가 80세 생일을 맞아 방문한다. 이 남자 글루미 선데이를 들으며 식사를 하다 발작하며 죽고, 글루미 선데이가 저주받은 노래라고 외치는 소리와 함께 영화가 시작된다. 영화의 도입 부분이 이 영화 중에서 가장 재미있는 장면이라고 할 수 있겠다. 남편이 식사 도중 갑자기 쓰러졌지만, 당장 떨어진 목걸이 진주알을 줍는 게 더 급한 노부인의 모습은 이 영화에서 가장 현실적으로 이해되는 인물이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djqfhej
(본인인증회원)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136
ㆍ전체 판매량
246
ㆍ최근 3개월 판매량
71
ㆍ자료후기 점수
평균 A
ㆍ자료문의 응답률
받은문의없음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글루미선데이 비평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