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윤리와 윤리의 변동] 사회변동과 인간관계, 전통윤리와 인간관계(동양윤리와 서양윤리)

저작시기 2016.02 |등록일 2016.02.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목차

I. 사회변동과 인간관계

II. 전통윤리와 인간관계
1. 동양윤리
2. 서양윤리의 본질
3. 서양윤리의 도전과 윤리적 위기

본문내용

I. 사회변동과 인간관계
전통사회에서 산업사회로 변동하게 된 동인으로 크게 보아 민주화와 산업화를 들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변화는 18세기 유럽사회에서 비롯되었다. 18세기 중반 유럽에서 일어난 새로운 생산양식 즉, 공장제 기계공업에 의한 대량생산의 전파는 산업혁명의 시발이 되었으며, 산업혁명은 인간의 노동을 상품화하였다. 노동을 상품화함으로써 모든 인간관계를 돈으로 계산하는 매우 비인간적인 관계로 변모시켰다. 또한 비슷한 시기에 발생한 정치적인 시민혁명은 인간을 모든 구속에서 해방시킨다고 하는 모토아래 전통적인 모든 제도나 관습을 파괴하기에 이르렀다. 이에 전통적인 인간관계는 파괴되고 개인과 국가를 이어주는 영주, 교회 등의 중간집단은 파괴되거나 상당히 변모하였다. 전통적인 신분제도가 철폐되고 자본주의화한 인간의 관계는 오로지 유산자와 무산자로 규정되게 되었다. 즉, 유럽의 산업혁명과 시민혁명에 의해 비롯된 산업화와 민주화는 종래의 전통적인 인간관계를 급속도로 파괴하여 개인을 원자화하였다. 시민혁명의 핵심적 이데올로기인 자유주의는 종래의 모든 구속으로부터 개인의 해방을 의미하며 개인주의를 태동하게 하였다. 토지, 자본 등 생산수단을 근거로 하여 대다수의 사람들을 자본가와 노동자로 구분하게 되었다.
이러한 인간관계의 변화를 수반한 근대화 내지 산업사회화는 종래의 사회질서나 인간관계를 그 가치를 따져 볼 여유도 갖지 못한 채, 빠른 속도로 진행되었다. 따라서 산업사회화가 진행될수록 개인주의는 이기적 성향을 표출하여 갔고, 자본주의는 자유경쟁이란 미덕아래 빈익빈부익부로 말미암아 사회적 소외계층을 양산하였고, 개인의 원자화는 인간의 소외를 더욱 심화시켰다.
19세기의 사상가들은 시민혁명과 산업혁명을 통하여 개인적 자유와 물질적 풍요를 얻는 대신 공동체를 통한 안정감과 정신적 유대는 상실하였다고 생각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전통윤리와 윤리의 변동] 사회변동과 인간관계, 전통윤리와 인간관계(동양윤리와 서양윤리)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