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환경재난

*혁
최초 등록일
2000.07.13
최종 저작일
1997.01
10페이지/워드파일 MS 워드
가격 5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 신한 딥드림 체크카드 이벤트

목차

Ⅰ서론

Ⅱ본론

Ⅲ결론

본문내용

Ⅰ서론

◎ 환경재난
인류가 처음 환경재난을 겪게 된 것은 정착 생활을 시작한 신석기 시대라고 추정한다. 이곳 저곳 옮겨다니며 살아가던 유목 생활과는 달리 정착 생활은 주위 환경을 관리 해야 했고, 적절한 관리가 이루어지지 못했을 때는 어김없이 찾아오는 환경 재난을 겪어야 했다.
21세기 이후에 찾아온 환경재난은 단순히 위생관념 부족으로 인해 발생한 전염병과 같은 과거의 재난과는 성격과 규모에 있어서 판이하게 다르다. 핵 발전소가 붕괴하고, 유조선이 좌초되어 수백만톤의 원유를 바다에 토해내고, 유독성 화학물질이 수백만 인구가 의존하는 상원을 오염시키고, 독가스가 누출되어 일시에 수천명의 생명을 앗아갔다. 이 시대에 우리가 겪고 있는 환경재난은 쉽게 멈추어질 것 같지 않다.
지구 환경재난의 문제는 과거 인류가 전혀 경험해보지 못했던 새로운 환경으로 우리를 내몰고 있다.

Ⅱ본론

◎ 지구 온난화 가속…소군도가 사라진다

남태평양과 인도양의 아름다운 섬들이 가라앉고 있다. 지구온난화 때문이다. 이들 소(小)군도들로 이루어진 나라는 면적이 좁고 육지와 해수면과의 차이가 거의 없어 수면이 올라가면 국토 전체가 바다속에 잠길 수밖에 없다. 호주 북동쪽 2천㎞ 지점에 위치한 면적 20㎢, 인구 1만1천명의 소국 투발루 공화국은 16일 `1급 국가비상사태` 를 선포했다. 기상대 예측대로라면 이번 주말(19~20일)에 국토의 대부분이 바닷속에 잠기게 되기 때문이다. 수도 푸나푸티내 국립기상대는 15일 "해수면이 꾸준히 올라가 19일 오후 5시3분(한국시간 오후 2시3분)쯤엔 최고 높이인 해발 3.2m까지 올라간다" 고 경고했다. 기상대는 "20일 오후 5시44분에야 정상 수면(현재 해발 2.3m)으로 되돌아 온다" 고 예측했다.
.
.

참고 자료

없음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혁
판매자 유형Bronze개인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최근 본 자료더보기
  • 릴레이이벤트
[환경]환경재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