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세계여성영화제>를 보고

등록일 2002.05.0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목차

없음

본문내용

4월 11일 혜화동 동숭아트센터에서 열린 제 4회 서울여성영화제에 다녀왔다. 전 날 친구와 함께 갔다가 표가 모두 매진되는 바람에 계획했던 영화를 보지 못하고, 다음 날 다시 간 것이다. 이곳에서 여성영화제가 열린다는 것을 알게 된 계기를 물론 여성학 수업을 통해서였지만, 막상 여성영화제가 열리는 곳에 가보니 나도 뭔가 여기에 동참해야겠다는 의지가 조금씩 생겨나는 것 같았다.
내가 본 작품은 <마치 전쟁같은>과 <희생된 아이들>이라는 두 편의 다큐멘터리였다. 이 작품들은 실제 여성들의 인터뷰를 통해서 여성이기 때문에 겪어야만 했던 불합리적이고 불공평한 이야기들을 풀어가고 있다.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lt;서울 세계여성영화제&gt;를 보고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