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터 벤야민의 기술복제시대의 예술작품

등록일 2003.07.2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발터벤야민의 문예이론중 '기술복제시대의 예술작품'이라는 논문을요약한 것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발터벤야민의 시대적 변화 속에의 예술 장르의 변화에 주목을 하였다. 소수에 의해 창조가 되고 소수에 의해 향유가 되는 예술의 메리트가 상실되어 버린 19세기 후반의 모습을 보면서 그는 ‘예술발전 경향에 관한 개념들, 이를테면 창조성, 천재성, 영원한 가치와 비밀 등을 제거해버린다’라고 말하고 있다. 필자는 그 역사 적인 변화에 주목하며 그의 논문 ‘기술복제시대의 예술’을 요약해보고자 한다.

산업혁명에 도달하기 전의 인류에게는 기술복제라는 것은 어려운 과제였다. 고대 그리스인들이 주조라는 기술로 고작 청동제품, 테라코타와 주화를 만들어냈을 뿐이었다. 회화를 복제한다는 것은 꿈도 꾸지 못할 얘기였다. 때문에 인쇄를 통해 문자의 복제가 가능하기까지는 오랫동안 판화가 지배하였다. 그 후 중세 동안에는 동판과 에칭이 생겨났고 또 19세기 초에는 석판이 등장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