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광장

검색어 입력폼

인기자료

1/3 이전

최신자료

1/5 이전
  •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독후감
    “왜 사람들이 종일 잠옷을 입고 있어?” 이 말은 8살 아이의 입장에서 본 아우슈비츠 강제 수용소 사람들의 모습이다. 이 영화의 줄거리는 브루노는 아버지의 승진으로 인해 다른 곳으로 이사를 가게 된다. 이사 온 곳은 학교도 없었고, 창문 밖으로 보이는 농장, 검게 피어오르는 악취를 내뿜는 연기가 있었다. 브루노는 부모님으로부터 집 이외의 다른 곳으로의 출입을 통제했지만 탐험심이 강한 브루노는 집 밖으로 나가 파자마를 입은 아이 슈무엘을 만나게 된다. 브루노는 철조망 사이의 번호표가 써진 파자마를 입고 있는 슈무엘을 부러워했고 함께 놀고 싶어 축구공, 체스나 먹을 것을 가져간다. 어느 날 가정교사의 수업을 듣던 브루노는 유대인에 대한 편향된 정보를 배우며 이상한 점을 느낀다. 누나는 나치즘에 빠진 소녀로 자라나고 이맘때쯤 브루노의 엄마는 남편이 진짜 하는 일을 깨닫게 된다. 브루노의 엄마는 아이들을 위해 이곳을 떠날 것을 결심했다.
    독후감/창작| 2017.03.24 |4페이지| 1,200원| 조회(0)
  • 내면세계의 치유 독후감
    내면세계의 치유. 다른 수많은 자기계발서처럼 ‘아프니까 청춘이다, 지금 비록 모진 풍파 속에 있지만 언젠가는 봄날이 올 것이다.’ 이런 뻔한 글귀들을 예상했었다. 이런 글을 볼 때 나는 마음의 위로를 얻고자 하고 본 글귀였으나 내 마음을 결코 채우지는 못했었다. 나는 당장의 위로를 받고자 하였는데 그저 버텨보란 말이었다. 그저 조용히 나를 뒤돌아보라는 말 뿐이었다. 아직 어려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내가 곤경에 처한 상황을 다시 되새김질 해봤자 말 그대로 회상, 그저 회상이었다. 회상해서 얻는 것이라곤 그저 후회뿐이었다. 나는 어쩌면 내 마음을 채워줄 위로가 필요했던 것 같다. 첫 장은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이었다.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생각에 잠겼다. 어쩌면 나는 남의 인생을 살아왔던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이 스쳐지나갔다. 사실 나는 확실한 꿈이 없었다. 그래서 그냥 남들이 하는 것처럼 12년 동안 공부해서 수능보고 대학에 합격했다. 남들이 하는 것처럼 놀기도 해보고, 따라도 해보며 남 시선의식을 많이 했다. 물론 지금도 빈번히 하는 생각이지만 나는 참 남의 시선의식을 많이 한다. 그래서 그런지 튀는 행동을 좋아하지 않고 잘 나서지 않았었다. 내가 정립이 안 된 탓이었다. 나조차도 내가 뭘 하고 싶어 하는지 모르는 데 당당히 나설 수도, 시선 신경 쓰지 않고 살 수도 없었다. 마음의 운전사는 인생을 성공의 길로 인도해가는 쪽과 불행의 나락으로 몰고 가는 운전사가 있다고 한다. 마음가짐의 중요성을 매우 강조하는 듯했다. 나는 생각보다 부정적인 사람이다.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면 ‘내가 그렇지 뭐…….’ 이런 생각으로 합리화 아닌 합리화를 시켜버린다. ‘흔히들 생각하는 대로 이루어진다.’ 라고 한다. 이처럼 내 마음속의 운전자가 어느 방향을 가리키는 지에 따라 그 방향 그대로 실행이 된다는 것이다. 멋진 운전사와 나쁜 운전사, 둘 중 하나에게 지배를 받고 있다면 지금의 나는 나쁜 운전사의 지배를 받고 있는 듯하다.
    독후감/창작| 2017.03.24 |6페이지| 1,200원| 조회(0)
  • 1그램의 용기 독후감
    일단 이 책을 읽게 도와주신 교수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나는 책을 많이 읽는 편은 아니다. 가끔 읽고 싶다는 생각이 들 즈음에 한 권씩 사서 읽는 편이지만 자주 그런 생각이 들지는 않는다. 독후감 같은 과제를 내주어야만 책을 읽는 데 그 마저도 과제를 위해 읽는 것이지 흥미롭게 읽지는 않았던 것 같다. 그러나 나는 이 책을 처음부터 끝까지 정독했다. 독후감을 쓸 때에는 쓸 내용을 메모하면서 적는 편인데 메모는커녕 한 권을 그 자리에서 바로 읽어버렸다. ‘한비야’ 라는 이름은 익히 들어 알고 있었다. 가장 유명한 ‘그건, 사랑이었네’ 이 책은 고등학교 2학년 때 국어선생님의 추천으로 읽은 적이 있었다. 그 때 읽으며 이런 생각을 했었다. ‘이 책 참 편하다!’ 여기서 편하다는 것은 책이 쉽다는 것이 아니다. 그냥 이 책을 읽으면 차분해지고 위로가 되는 것 같은 느낌을 받았었다. 한비야의 신작 ‘1그램의 용기’ 또한 예외는 아니었다.
    독후감/창작| 2017.03.24 |4페이지| 800원| 조회(0)
  • 참으로 신실하게 독후감, 5페이지
    일단 나는 종교를 가지고 있지 않다. 하지만 기독교, 천주교, 불교신자에 대해 편견을 가지고 보지는 않는다. 다 각자 자신의 믿음이 있고 그 말씀을 행하는 것일 뿐이기에 존중하는 것이다. 사실 이 책을 읽기에 앞서 종교서적이라는 것에 거부감이 들지 않았다면 거짓말일 것이다. 그러나 나는 각자의 종교에 대해 어느 정도는 앎의 필요성을 느끼고 한 장 한 장 책장을 넘겼다. 첫 장은 율법사의 이야기였다. 자기자만을 하는 율법사와 주님의 이야기였다. 이 율법사는 주님을 올무에 빠트릴 수 있다고 대단히 자만을 하며 주님과 몇 마디 대화를 나누었다. 그 대화 끝에 깨달은 것을 ‘행하라’였다. 아무리 율법을 잘 아는 자라 한들 행하지 않으면 무슨 소용이냐는 것이다. 공감 가는 말이다. 말로만 떠들지 말고 실천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과연 나도 말한 것을 즉시 실천으로 옮기는 사람인가? 아니다. 나는 꽤나 나태한 사람이라 하려고 마음먹은 일을 종종 미루거나 안하기도 한다. ‘행하라’이 세 글자는 나를 돌아보게 하기에 충분한 말이었다.
    독후감/창작| 2017.03.24 |4페이지| 1,500원| 조회(0)
  • 조리원리 마이크로웨이브와 유도열(인덕션)의 원리를 정리한 파일입니다
    ▶ 인덕션이란? 유도가열 원리를 이용한 조리용 가열기구 ▶ 원리 - 열선이 간접적으로 용기에 열을 전달하는 방식이 아닌, 내부에 장착된 코일에 25KHz 고주파 전류를 흘려 전자기장으로 용기를 직접 가열하는 방식 - 자체 열을 내는 방식이 아닌, 기기 내에서 발생한 자기장(자석에 의해 만들어진 파동)을 이용해 전기유도물질로 만들어진 용기와 반응시켜 열을 만들어내는 제품 - 코일에서 만들어진 교류자기장은 가열해야할 음식물을 담은 그릇의 자성물질(Fe철)에 전달되어 전자의 운동이나 특성의 변화를 주게 되고 이와 더불어 열이 발생 ▶ 특징 <장점> - 가스레인지에 비해 산소 소모가 없고, 폐가스 배출이 없어 실내공기 오염 및 실내온도 상승을 줄일 수 있음 - 피 가열체 자체에 열을 유도시키는 간접적인 방식을 이용하며, 냄비가 닿는 부분에서만 에너지가 형성되 므로 에너지 효율과 안정성이 높음
    공학/기술| 2017.03.24 |2페이지| 700원| 조회(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