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실학의 형성과 전개

등록일 2002.11.09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주자학은 조선왕조를 지탱하는 두 개의 기둥 가운데 하나였다. 또 하나의 기둥은 과거제도였다. 두 개의 기둥인 과거제도와 주자학 양자는 서로 상호보완하는 관계에 있었다. 조선시대 과거제도에서는 초시(初試)의 경우 지방수령의 조흘강(照訖講)을 거쳐야 시험에 응시할 수 있었는데, 그것은 응시자가 사서(논어·맹자·중용·대학) 중에서 임의로 지적된 부분을 암송할 수 있는지 없는지를 배송을 통하여 시험받는 제도였다. 따라서 사서의 암송없이는 과거시험에 응시조차 할 수 없었다. 주자학의 기본경전인 사서만 암송하면 오륜의 질서가 철두철미하게 체화되는 터이므로 조선왕조를 지탱하는 이념으로서는 안성맞춤의 사상체계요, 그러한 사상주입을 제도적 장치로서 한층 강화시킨 것이 과거제도인 셈이다.
그러나 조선왕조를 지탱하던 주자학도 그것만으로는 조선 후기의 사회적 변화에 대응할 수 없게 되었다. 이 주자학적인 이념의 껍질을 벗고 그 속에서 생겨난 새로운 사상체계가 실학사상이다. 그것은 17세기 이래의 사회격변과 무관하지 않으며 사회적 모순을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사상체계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