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교육의 현실과 비판

등록일 2003.06.05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아이에서 어느 정도 성인이 되기까지 나는 그저 한국의 교육도마에 놓여 실험물이 되었었다는 것을 그리고 초등도 아니고 고등도 아니고 대학교육이라는 곳에서 이게 아니라는 것을 알게되었을 때는 이미 또 다른 실험물들이 도마에 놓여져 그 대상이 되고 인간의 무한한 두뇌를 이미 한참이나 다른나라에 비해 뒤떨어지게 한 후였다. 이미 나는 한국교육수준이 바닥에서 뒹굴고 있다는 소리를 수 십 수 백번 듣고 있었고 자존심과 함께 부끄러움이 상반된 양극을 치닫고 있었다.
모르는 것일까. 귀찮은 것일까. 능력이 부족한 것일까.
내가 생각하는 한국의 인재는 어떤 나라보다도 값지며 이 나라의 좋은 씨앗이며 틈실한 모종이라고 생각하고 있었지만. 그런 자만심으로 우린 과연 언제까지 계속 잘못된 방법을 고수할 것인가.
제대로 클 수 있는 싹도 가꾸는 사람에 따라서 아름드리 나무가 될 수도 있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는 것을, 우리는 그것을 망각한 채 그대로 방치하여 더 이상의 조치를 취하지 않는, 조금 힘들어하는 것 같으면 약간 물만 주고 약간의 흙만 뿌려주면 그만인 듯 생각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뿌리가 클수 있는 바탕이 부족하거늘 왜 그 바탕은 그대로 두고 나무들끼리 또는 나뭇잎끼리 비집고 크도록 놔둘것인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