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의 무명을 읽고....

등록일 2002.10.13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특히 재미있는 것은, ‘나’와 죄수들과의 관계를 마치 해탈한 부처님과 죄 많은 중생의 관계처럼 설정하고 있는 것 같다는 것이다. 이것은 타인에게 단호한 태도를 표명하지 못한 채 우유부단하게 지내왔던 주인공이 “염불을 하면 극락세계에 간다”고 확언하는 부분에서 특히 잘 나타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