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미안 감상문

등록일 2001.11.25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내가 처음으로 '데미안'을 접했을 때는 아마 중학교 때쯤이었던 것 같다. 내 기억으로는 그때 책을 읽기 시작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서 지루함을 느꼈고 미처 책을 다 읽지 못하고 덮어 버렸던 것 같다. 이제 대학생이고 성인이 되어 다시 읽어본 '데미안'은 여전히 난해하고 조금은 지루했다. 하지만 처음 읽었을 때보다는 더 큰 무언가를 느낄 수 있었다. 우선 데미안의 줄거리를 간략히 소개하자면 다음과 같다. 주인공 '나'인 싱클레어는 선과 악이라는 두 세계를 동시에 접한다. 어린 시절 또래 아이들의 집단에 속하기 위해, 거짓말을 꾸며내고, 그 거짓말로 인해 크로머라는 나쁜 아이에게 발목을 잡혀 점점 악의 세계에 빠져든다. 그 때 데미안을 만나게되고, 그의 도움으로 크로머에게서 벗어난다. 그는 싱클레어에게 여러 가지를 깨닫게 해 준다. 그중「카인과 아벨」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싱클레어가 알고 있던 사실과 달리, 카인은 선하고 아벨을 악하게 판단하며 싱클레어를 혼란에 빠뜨린다. 싱클레어는 계속 두 세계에 대한 갈등을 하고, 베크라는 친구를 만나 술집에 드나들기 시작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