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어불문학] 밀란쿤데라의 '농담'

등록일 2002.06.19 한글 (hwp) | 5페이지 | 무료

목차

1 배경
2 구성
3 내용및 감상

본문내용

내가 읽은 책은 밀란 쿤데라의 「농담」이다. 이 책을 읽으면서 영화 「박하사탕」이 생각났는데 처음에는 단순히 책의 구성 때문에 그 영화가 생각난 것 이였지만 지금 레포트를 쓰면서 보니까 주인공의 처지도 비슷했던 것 같다. 대개 영화가 끝나면서 줄거리도 같이 잊어버리는 나는 영화나 책에 대해서 기억력이 별로 인데 웬일로「농담」의 루이빅을 접하면서 「박하사탕」의 주인공인 설경구가 겪었던 망쳐진 현실에 의한 구리구리함이 오버 랩 됐다. 제국주의와 자본, 권력 등을 경멸하는 프롤레탈리아 노동자들의 친구 공산당의 사회주의가 팽배하던 시절 집단 종교와도 같은 정치적 신념에 물든 사회는 한 인간을 아주 쉽게 파멸시키고 그것을 정당화시킬 수도 있다. 「농담」에 나오는 루드빅이 살인을 저지른 것도 아니고 패륜을 저지른 것도 아닌데 어떻게 그럴 수 있을까... 어둡고 닫혀있고 가난한 사람이 많다보니 다같이 잘 살아보자는 사회주의는 꿈과도 같은 이상향 같아 보일 수도 있었겠다. 사막에서 보이는 신기루같이. 헛점이 많고 빈약한 사상일수록 폐쇄적이고 강제, 억압적이며 다른 사상에 대해 배타적이게 마련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