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이갈리아의 딸들

등록일 2000.10.28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서론
2.본론
1)용어 설명
2)소설의 내용과 그 내용을 통해 작가가 시사하고자 하는 점
3.결론

본문내용

다음으로 주목해야 하는 용어는 페호(peho)란 것이다. 페호란 맨움(남성)들이 그들의 페니스를 받치기 위해서 입는 옷으로 이갈리아에서 남성의 상대적 지위와 위상을 알 수 있는 용어이다. 우리가 살고 있는 현 사회(가부장제)에서는 여성은 언제나 여성다움을 강요받는다. 여성다움이란 결국 여성을 어떠한 기준에 맞추어 그 틀에 여성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다. 페호는 현 사회의 브러저(brassiere)와 대비될 수 있다. 브러저의 역할이 무엇인가. 바로 여성다움의 상징인 것이다. 여성의 상징으로 불리는 가슴을 보다 예쁘고 크게 보이게 하기 위하여 여성들은 답답하고 갑갑하고 거추장스러운 그것은 착용해야만 한다. 하지만 이갈리아에서는 그 반대이다. 남성이 오히려 여성의 눈에 들어야 한다. 그것을 위해서는 맨움(남성)은 언제나 페호를 착용하는 것이다. 이것은 나아가 페니스를 가리는 것을 의미한다. 결국 페니스의 의미 추락과 남성 상징의 지위 격감을 의미하는 것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이갈리아의 딸들 1페이지
    이갈리아의 딸들 이 책은 솔직히 남자인 나에게는 그렇게 유쾌하지 않는 책이다. 특히 나같이 지방촌놈이면서 조금은 가부장적인 분위기에서 살아온 사람에게는 말이다. 현실 속에서의 남자와 여자의 성 역할을 완전히 뒤..
  • `이갈리아의 딸들`을 읽고 독후감 2페이지
    <이갈리아의 딸들>의 배경인 ‘이갈리아’는 남성과 여성의 성역할 체계가 지금의 우리와는 완전히 다른 가상의 세계이다. 사회의 지위, 출산, 직장, 교육, 성관계 어느 것 하나 우리의 상식과 맞는 것이 없다. 우리의 상식을 벗어..
  • [여성학] 이갈리아의 딸들을 읽고(8) 4페이지
    책의 첫 페이지를 펼쳤을때 용어정의가 정렬되어있었다. 신선하고 엄청 판타지컬스러우면서도 어려운 소설이라고 느껴졌다. 움, 맨움, 하우스밴드 등등 영문의 약간의 변화를 주어 남과 여에 입장에 대해 정 반대로 표현하고 있다. 책의..
  • 이갈리아의 딸들을 읽고 2페이지
    이 책을 처음 보게 되었을 때, 강렬하게 눈을 끌었던 것은 표지였다. 한 몸으로 연결된 남녀의 그림이 제시되어 있었는데, 독특한 것은 여자의 긴 머리카락이 남자의 목을 두르고, 혹은 조르고 있었던 것이다. 여자의 표정은 평온하..
  • 이갈리아의 딸들, 아름답다 감상문 3페이지
    영화 아름답다에서 주인공 은영은 너무 아름다워서 남자들에게 인기가 많다. 인기가 많아 남자들의 관심과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다면 그것은 여자로서 행복하고 만족스러운 인생일 것 같다. 그런데 영화 속 은영에 대한 관심과 사랑은 ..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감상문)이갈리아의 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