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 파병에 대한 찬, 반 입장 비교

등록일 2003.11.06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과제로 낸 것입니다.

목차

1)이라크 파병에 관한 입장 비교
2)이라크 파병에 관한 기사
3)이라크 파병에 관한 나의 의견

본문내용

전쟁은 어떠한 이유로도, 어떠한 명분으로도 정당화 될 수 없다. 전쟁의 피해자는 대다수 힘없는 민중일 경우가 대부분이고, 그 위에 군림하는 자들만이 전쟁으로 인해 자신의 이익을 보장받기 때문이다. 또한 전쟁 당국에 막대한 피해를 가져오며, 땅은 폐허로 변해버리고 인간성 상실이라는 되는 심각한 문제를 동시에 만들어 내기도 한다. 더군다나 그 목적이 자국의 이익만을 위한 침략 전쟁일 경우에는 더더욱 그러하다. 그러므로 현재 미국이 벌이고 있는 이라크 전쟁은 비판받아 마땅하고, 설자리를 찾을 수 없는 것이다. 따라서 이라크 전쟁에 대한 우리 나라의 파병 역시 그 명분과 의미를 찾을 수 없는 것이며, 파병은 마땅히 거부되어야 한다.
미국의 이라크 침공이 명분 없는 침략전쟁이었음이 명백히 드러난데다 이라크 국민들의 외국 점령군에 대한 반감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파병을 찬성하는 사람들은 그 이유로 국익과 한-미 관계를 들었다. 그러나 명분 없는 전쟁에 미국의 강요를 못 이겨 병력을 추가로 파병하는 것이 국익 증진과 무슨 연관이 있다는 것인지 쉽게 이해할 수 없다. 오히려 파병을 한다면 미국의 압력에 굴복해 자국의 젊은이들을 전쟁터로 내모는 자주성이 결여된 나라라는 오명을 씻기 어려울 것이다. 한-미 관계 역시 미국의 일방적 요구에 끌려가는 무기력한 모습이 두 나라의 건강하고 성숙한 관계 형성에 도움이 될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또한 다른 이유로 다급한 현안인 북한 핵 문제 해결과 2차 6자 회담 개최를 앞당기기 위해 미국의 유연한 태도를 유도함으로써 한반도 긴장을 완화시킨다는 논리도 동원되고 있다. 그러나 이제까지 미국의 일방적 태도를 볼 때 우리의 파병 결정에 따라 부시 행정부의 강경한 대북 정책이나 동북아정책의 근간이 바뀔 것으로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