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신경숙 부석사 감상문

등록일 2003.11.0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제목은 「부석사」이나 등장하는 두 남녀는 부석사에 가지 못한다. 그러면서 왜 제목은 부석사라 지었을까? 그들은 부석사를 향해 가기 때문이다. 그리고 작가는 제목 밑에 작게 부제를 붙여 놓았다. -국도에서 라고. 그들의 이야기는 부석사를 향하는 국도에서 이루어 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와 그녀는 같은 오피스텔에 살고 있다. 그들은 근처의 산을 등산하며 만나 밭서리를 하며 인연을 맺는다. 무의식적으로 서로를 챙기다가, 섣달 함께 부석사에 가기로 한다. 여자의 제안이다. 이미 결혼한 옛 연인 P가 생일을 축하한다며 꽃바구니를 보내면서 1월 1일에 찾아온다고 말한다. 남자는 다큐멘터리를 찍는 카메라 감독인데, 그가 심혈을 기울여 찍은 프로그램을 박PD가 모함하면서 그는 박PD를 피하고 싶어진다. 그런 박PD또한 1월 1일에 찾아온다고 말하며, 그도 떠나야 할 이유가 생겨버리고 만다. 누군가가 그랬듯이, 사람들 속에서 시달릴 힘을 준다는 부석사에 말이다. 결국 그들은 부석사에 다다르지 못하고 낭떠러지 앞에 서게 된다. 자신들을 부석이라 느끼면서 말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문학] 신경숙 부석사 감상문 1페이지
    부석사를 읽고나서 가장 인상깊었던 건 확신하고 있던 내 예상들이 멋지게 빗나간 것이다. 그 첫째로 제목이 '부석사' 인 것을 보고 분명 자신들에게 어떤 의미가 있는 장소일 부석사를 배경으로 한 일종의 기행문식 소설일 거라 ..
  • [문학감상] 신경숙의 부석사 감상 1페이지
    새 해 첫날 그와 함께 부석사로 떠난다는 것은 사람에게 배신당한 슬픔에 대한 새로운 출발을 제시해주는 것이다. 일월 일일 여자는 인사동의 한 카페에서 그를 만난다. 부석사에 가기 위해서이다. 어느 날 남의 밭에서 상추를 훔치..
  • 풍금이 있던 자리 5페이지
    1. 서론 - 작가 소개 이 글의 작가인 신경숙은 1963년 1월 12일 전라북도 정읍에서 태어났다. 서울예술대학교 문예창작과를 졸업한 그녀는 1985년 문예중앙 신인상에 중편소설 `겨울우화`가 당선되어 작품 활동..
  • 2009 이상문학상 작품집 대상 산책하는 이들의 다섯 가지 즐거움 줄거리및 문제제기 2페이지
    ‘서민들이 보기에는 너무 예술적’인 영화를 만드는 영화감독인 ‘그’는 ‘고통으로 인한 불면이 다시 불면의 고통으로 바뀐’ 고통스러운 불면의 밤을 보내고 있다. 그리고 그 고통은 자신의 심장위에 발을 올려놓고 힘들 줄까, 말까 ..
  • 2012 이상문학상작품집 분석 및 감상 12페이지
    1. 김영하의 <옥수수와 나> 김영하의 <옥수수와 나>는 2012 제36회 이상문학상 대상을 수상한 단편 소설로 짧지만 강한 인상을 남기는 작품이었다. 주인공 박만수는 과거에는 베스트셀러였으나 지금은 출판사 원고료를 받았으..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