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자] 노자(老子)

등록일 2003.09.1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늘과 땅 사이는 마치 풀무와 같다고 할 수 있다. 그 속은 텅 비었지만힘이 다하는 일이 없고, 움직이면 움직일수록 힘이 더욱 솟아난다. (제5장)

30개의 바퀴살이 바퀴의 중심인 바퀴통에 집중한다. 바퀴통의 텅빈 공간속에 바퀴의 유용성이 있다. 출입구와 들창 구멍을 뚫어서 집을 만든다. 집안의 텅 빈 공간에 집의 유용성이 있다. 따라서 무엇인가 있는 것으로부터 이익을 얻는 것이지만 사실은 아무것도 없는 것으 유용성이 근본에 자리잡고 있는 것이다. (제11장)

이상에서 보듯이 공허란 다름 아닌 무로서, 도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인식 가능한 성질의 부재를 가리키는 것이다.이러한 공허는 무한한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데, 왜냐하면 공허는 풀무처럼 마음대로 바람을 만들어낼 수 있기 때문이다. 인(仁), 의(義), 지(智), 효(孝), 충(忠) 이러한 관념이나 태도들은 만일 인간이 자신의 행위를 자연의 질서에 순응시킬 줄 안다면 아무런 의미를 지니지 못하게 될 것이다. 그것은 도로부터 한걸음씩 멀어지면 멀어질수록 다음에서 보듯이 도덕과 정치의 무질서 상태로 점점 빠져들게 되기 때문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