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상문] 파우스트

등록일 2003.06.29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작가소개-괴테
줄거리
이해와 감상

본문내용

희곡 <파우스트>는 괴테가 14살 때 사랑했던 소녀 그레트헨의 그리움으로 시작한다. 괴테는 글을 쓰면서 파우스트 박사가 되어 첫사랑의 추억에 흠뻑 빠져든다. "사랑의 꿈에 녹아 흘러가 버릴 것 같은 기분"(113쪽)에 휩싸인다. 악마의 힘으로 젊어진 파우스트가 사랑을 나누는 소녀의 이름이 그레트헨이다. 이 작품은 잘 들여다보면, 작가의 자서전이다. 악마의 도움으로 젊어진 파우스트 박사가 어린 소녀와 사랑을 나눈다는 이야기 설정, 이것은 괴테가 나이 지긋이 들어 옛사랑을 회고하는 모습처럼 보인다.
괴테는 <파우스트>를 무척 오랜 세월 거쳐 완성했다. 10세 때 처음으로 인형극 '파우스트'를 만나고, 22세 때 작품을 구상하고, 틈틈이 초고를 쓰고 낭독을 하고, 41세 때 단편 파우스트를 발표하고, 48세 때 드디어 테마를 잡고, 57세 때 제1부를 완성하고, 계속 정체 상태에 있다가 친구 실러의 격려로 76세 때 제2부를 쓰기로 결심하여, 마침내 80세 때 자신의 생일날 8월 28일 작품의 초연을 볼 수 있었다. 여든 살을 맞이한 날, 그토록 오랜 시간이 걸려 완성한 작품의 첫 공연을 보았을 때, 괴테는 뜨거운 눈물을 흘렸으리라.
작가의 오랜 세월의 정성이 담긴, 희곡 <파우스트>에는 괴테의 어린 시절부터 노년에 이르기까지의 다양한 체험과 감정이 담겨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