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의 역사를 읽고

등록일 2002.06.06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도움되시길 바랄께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눈물을 정의하자면 약간의 인산 석회와 염화 나트륨, 점액 그리고 물이 합쳐져서 된 것으로 사람의 눈에서 나오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눈물에 대해서 알려면 눈물을 단순히 화학적으로만 분석해서는 눈물에 대해서 제대로 알 수가 없다. 눈물의 인간의 심리 작용의 산물로써 복합적인 정신작용의 산물이기 때문이다. 역사가 인간의 주도로 이끌려져 왔다는 것을 생각한다면 인간의 심리 작용의 산물인 눈물에 대해서 고찰해 보는 것도 역사를 이해하고 연구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그리고 어떠한 눈물이 가지고 있는 가치와 누구의 눈물이 소중한 것이며 성별에 따른 가치는 어떠한가에 대해서도 알아볼 필요가 있다. `눈물의 역사`의 저자의 안 뱅상 뷔포는 눈물에 대한 사람들의 태도가 확연히 변화해 가는 18세기와 19세기의 사회 상황의 변화를 살펴 보면서 사람들의 심리가 어떻게 변했으며 이러한 사람들의 변화를 통해 18~19세기 역사의 일부분을 이해하려고 한다. 그는 눈물을 통해 남성과 여성의 성격의 차이, 그리고 그 당시의 사회상황에도 신경을 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