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펄떡이는 물고기처럼을 읽고..

등록일 2002.06.03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들어가며
§전개하며
§마치며

본문내용

§들어가며
나는 여기서 얼마 전 우리나라 기업 문화에 잔잔한 이슈를 일으켰던 「펄떡이는 물고기처럼」이란 책에 대해 간단히 논해 보고자 한다. 이 책은 조직과 그 조직 내 개인들의 인생에 생명을 불어넣는 기법, 이른바 「피쉬 철학(Fish Philosophy)」을 소개하고 있다. 어떤 면에서 생각하면 크게 새롭거나 획기적인 아이디어는 아니었지만, 이 책을 통해 사람들이 보다 더 쉽고 친근하게 접근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해 주었다는 측면에서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든다. ‘오늘 나는 어떻게 하루를 살아갈 것인가?’ 이 책에 제시되어 있는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실천하기는 쉽지 않은, 일상을 변화시키고 가정과 일터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방법들을 여기서 간단히 소개하고, 그러한 피쉬 철학이 개인의 삶과 조직에 미칠 수 있는 바람직한 영향에 대해서 언급하려고 한다.
§전개하며
이 책의 주인공인 메리 제인은 ‘유독성 폐기물 더미’라 불리는 업무 효율성이 매우 낮고 조직 내 분위기가 심각하게 침체되어 있는 악명 높은 부서를 맡게 된다. 반복되는 따분한 업무를 마지못해 하는 이 관리부서는 다른 부서 사람들의 비아냥과 놀림의 대상이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