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진료소를 읽고

등록일 2001.12.11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진료소'. 사실 열심히 여러 번 들여다 보았지만 보면 볼수록 헷갈리는 소설이었다. 삶에 대한 이야긴가? 읽다보면 맞는 듯 아닌 듯 아리송한 기분이 들었다. 그렇다면 부녀간의 갈등을 이야기하는 것일까? 그것은 너무 약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결국 이도저도 아니게 결론을 짓지 못한 채 정리로 들어갔다. 그리고 이 보고서를 쓰면서도 아직도 내 머리 속에서는 선과 악, 그리고 고독의 정의, 술. 이 모든 것이 어지럽게 싸우고 있다. 하지만 결국 이 글에서 얻은 것은 하나라는 생각이 든다. 견디지 못하는 것. 그것은 없다. 어떠한 방식으로든 사람들은 그것을 이기던지 피하던지 결국 헤쳐나간다는 것이다. 어쩌면 작가도 이러한 말을 하고 싶었던 것이 아닐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