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천년을 만드는 엄마'를 읽고

등록일 2001.12.09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200원

목차

I. 요약
II. 감상

본문내용

I. 감상

"자동차를 운전하려면 면허증이 있어야 합니다. 그런데 내 아이의 사랑을 몰고 가는 어머니에게는 무슨 면허증이 있어야 합니까. 그래요. 이 작은 책은 아이들의 생명을 싣고 꿈과 희망을 싣고 누구도 가보지 못한 미래의 도시 새 천년의 무한한 길로 달려가는 어머니 면허증입니다."
책의 머리말에 이 책의 저자인 이어령씨가 남긴 글이다.
'어머니 면허증'이라는 말이 참 색다르게 다가온다. 많은 시대들을 지나오는 동안 모든 어머니들이 그들 나름대로의 Know-How가 있었겠지만, 요즘처럼 그 나름의 Know-How가 필요한 시대도 없는 것 같다. 교육에 있어서의 어머니의 역할이야 말하지 않아도, 누구나 다 그 중요성에 동감할 사실이지만, 조금은 식상한 표현대로, 강조하고 또 강조해도 전혀 지나침이 없을 것이다.
자동차는 굉장히 단순한 존재이다. 물론 그 안에는 수많은 부품들이 복잡한 연결로 엮어져있지만 우리는 모두 예상할 수 있다. 무엇을 만지면 자동차가 어떻게 움직일지. 그 내부라는 것도 복잡하긴 하지만 본질은 단지 고정되어 있을 뿐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 이런 단순한 존재인 자동차를 운전하기 위해서도 면허증이 필요하다. 그런데 자동차에 비교해 아이들은 어떠한가? 전혀 예측할 수 없는 존재, 말 그대로 어디로 튈지 모르는 존재이다. 어머니의 말 한 마디에 아이의 미래가 바뀔 수도 있다. 아직 펼쳐지지 않은 무한한, 조금은 어두울 수 있는 길을 달려가는 아이들을 이끌기 위해선 정말 면허증이 필요할지도 모르겠다.
'천년을 만드는 엄마' 이 책은 참 읽기 쉽다. 책상 앞에 앉아서 그냥 한순간에 읽어낼 수 있는 그런 책이다. 하지만 읽는 것만으로 끝나지 않는다. 책에서 말하는 어머니의 역할이 너무 중대하고 무거워 읽기는 쉽지만 손에서 내려놓기는 쉽지 않을 책인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