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추전국시대의 국가와 그 사회

등록일 1999.10.09 한글 (hwp) | 7페이지 | 무료

목차

Ⅰ. 春秋列國의 構造와 政治
Ⅱ. 春秋 中期 以後의 諸變動
Ⅲ. 戰國 國家의 形成과 그 課題
Ⅳ. 變法과 齊民支配

본문내용

B.C. 771년 이민족 견융(犬戎)의 침입으로 유왕(幽王)의 침입으로 유왕(幽王)이 피살되면서 서주시대(西周時代)는 막을 내린다. B.C. 221년 진(秦)의 천하통일까지를 동주(東周)시대 또는 춘추전국시대(春秋戰國時代)라 일컫는다.
춘추전국시대에 걸쳐 열국(列國)체제가 지속되었고, 또한 이른바 성읍국가(城邑國家)에서 영토국가(領土國家)로의 국가형태의 전환이란 것도 단시일만에 이루어진 것이라 볼 수는 없을 때 춘추와 전국의 양시대를 가르는 엄격한 분기점은 있을 수 없고, 이에 따라 전통시대 이래 B.C. 481, 475, 468, 403 등 다양한 구분방식이 제시되어 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