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주의] 민중운동 단위 전망

등록일 2003.10.2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민주노동당
-민주노총
-시민사회단체
-WTO 무엇이 문제인가

본문내용

민주노동당
3월 16일 당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당내에서 사회단체와의 통합 및 재창당·당명개정 논의는 재창당에 대한 당의 공식적인 입장이 나오면서 자연스럽게 사회당과의 통합논의로 중심이동 하였다. 지자체 선거논의는 지방선거 대책 연석회의, 그리고 사회당과의 통합논의를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1월 29일 민주노동당과 환경운동연합·자치연대 등 10여 개 시민사회단체들이 함께 구성한 '지방선거대책연석회의' 에서 '2002년 지방선거 공동대응을 위한 합동 워크숍'을 개최하였고 그동안 5차례에 걸쳐 논의해 왔던 지방선거 공동대응 방안에 대한 각 단체별 입장을 밝히는 자리가 되었다. 토론회를 계기로 민주노동당과 시민사회단체들은 다가오는 지방선거에서 공동명칭·후보·공약에 대해서 2월 중으로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정당명부제, 정치자금법 헌법소송등 정치관계법 개정투쟁을 계획하고 있으며 지방선거를 앞두고 2~4월 개정예정인 지방의원 비례대표제·여성의원 50%할당 등에 대해 당차원의 대응을 할 예정이다.
선거 대응 이외에도 전국적으로 제2차 상가임대차보호운동의 1단계로 직접 상가를 방문하여 법률을 설명하는 활동을 하고 있으며 상가세입자들의 피해상담활동 및 해설활동을 완료한 뒤 이 성과를 바탕으로 제대로 된 시행령 제정운동(실질임대료 공개운동, 이중계약서 공개운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제2단계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한 참여연대와 함께 '고리대금업 추방과 이자제한법 부활운동'을 펼치고 있다. 그 외 부자세 신설, 기초생활 보장법 제정, 사회임금쟁취에 대한 정책적 연구를 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