괭이부리말 아이들을 읽고

등록일 2003.06.2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책은 모 방송사에서 소개되어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책이다. 책은 실제로 있었던 일을 책으로 담은 것인데 아주 감동적이다. 이 책의 실제주인공들은 인천에 작은 마을 "괭이부리말"에 사는 아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책이다. 아직도 인천에 이런 빈민가가 있을 것이라고는 생각도 못했다. ’괭이부리말 아이들‘은 괭이부리말이 생기게 된 이유를 설명하는 이야기로 시작한다. 괭이부리말은 인천에서도 가장 오래된 빈민 지역으로 가난한 노동자들이 일자리를 찾아 괭이부리말로 이주해 오기 시작했다. 사람들은 각자의 일을 찾아서 열심히 일을 했다. 아이들의 놀이터는 ’2층마당’ 이라고 불리는 곳으로 ‘2층마당’은 윗동네와 아랫동네를 이어주는 길목에다가 버스 정류장이 바로 앞에 있어서 아이들뿐만 아니라 동네 사람 모두에게 요긴한 곳이다. ‘괭이부리말 아이들‘에서 중심인물은 쌍둥이 자매 숙자와 숙희다. 쌍둥이 자매 숙자와 숙희는 어머니가 집을 나간 후에 아버지와 살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