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문화]헐리우드의 문화적 공세에 대항한 한일 양국의 대응방안

등록일 2003.05.29 | 최종수정일 2014.05.15 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11,500원

목차

Ⅰ. 서 론
- 문화의 논리로 접근하자.

Ⅱ. 본 론
1. 영화부분에 있어서의 문화권 수호를 위한 한일 양국의 공동 대응의 필요성
2. 공동 대응에 앞서 선결되어야할 한국 영화계의 과제
3. 한일 공동 대응의 실제적 방안들
1) 스크린 쿼터제의 유지 및 활용
2) 한일 합작 영화의 활성화
3) 한일 공동 기금의 조성과 이의 활용방안

Ⅲ. 결 론
- 다원주의가 인정되는 21세기 영화판

본문내용

1. 서론
- 문화의 논리로 접근하자

"역대 어느 정권도 영화인 100명을 삭발하도록 하지는 않았다"고 말한, 명계남 배우의 비수어린 농담처럼 '스크린쿼터 사수 투쟁'은 99년 한국 영화계의 뜨거운 감자였다. 한국영화의무 상영일수 축소를 둘러싸고 전체 영화인들이 벌인 이번 투쟁은 정부가 발표한 축소방침의 철회가 아닌 유보로 일단락 되었다. 그러나 그들의 머리카락이 투쟁의 상흔을 잊고 예전의 길이로 자라났을 때쯤, 아니 어쩌면 그 이전에, 또 한번의 결전이 벌어질지도 모른다. 이를 두고 한쪽에서는 영화인의 밥그릇 싸움에 정부가 부화뇌동할 필요가 있느냐, 이제 한국 영화계도 당당하게 헐리우드와 경쟁해야 하지 않겠느냐, 정책차원에서의 보호를 요청하기 이전에 스스로의 질을 높이는 것이 순리가 아니겠느냐 등의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기도 한다. 곧 이는 영화부분에 있어서 역시 전세계적 흐름에 맞는 자유시장경제의 논리를 받아들이라는 요구로 일관화 시킬 수 있다. 그러나 이 요구를 받아들이고 그에 설득당하기 이전에 영화는 산업이기에 앞서 '문화'라는 점을, 그래서 경제의 논리가 아닌 문화의 논리로 접근해야 함을 천명하고 싶다.
그렇다면 '문화의 논리'란 무엇을 의미하는가. 이는 바로 "문화적 권리"를 말한다. 그것은 인간이 인간다운 생활을 누리기 위한 인간의 권리 중의 하나인 것이다. 물론 20세기의 정치적·경제적 인권에의 집중화과정에서 문화권은 '인권가족의 신데렐라'로 언제나 뒷전으로 물러나 앉아 있다가, 20세기말에 와서야 안방으로 그 모습을 드러낼 수 있게 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