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문학감상] 나는파리의택시운전사

등록일 2003.05.19 한글 (hwp) | 1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가장 처음 이 글의 제목은 “나는 파리의 택시 운전사” 인가 아니면 “빠리에 오세요” 인가? 내 생각에는 그냥 “빠리에 오세요”가 맞는 것 같다. 시를 읽고 쭈욱 솟ㄹ 작품을 읽다가 만난 비문학작품이라 신선한 느낌이 강했다. 비문학 중에서도 뭐라고 해야 할까 수필, 기행문... 무슨 가이드 책과 같은 서술자의 서술 방식과 내용 문학이라는 느낌이 들면서도 낮선 묘한 느낌이 깜찍한 글이다.
나도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이다. 하지만 아직 해외로 여행을 다녀 온적은 없다. 하지만 프랑스 파리에는 꼭 가보고 싶어졌다. 즐거움을 위해, 보다 넓은 시야를 얻기 위해 여행을 한다고 생각했는데 환성을 없애기 위해 여행한다는 말이 내게 설득력 있게 다가 왔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2 페이지
    외국인이 운전하는 택시가 없는 우리 나라와 비교해 볼 때에도 놀라웠지만 그것뿐이 아니었다. 처음이라 길을 몰라 손님에게 직접 길을 안내해 달라고 요청을 한 하루동안 운전시간인 10시간 가운데서 반을 넘는 시간동안 그 어떤 프랑..
  • 나는 파리의 택시운전사 4 페이지
    2010년 한국은 이제 민주주의 국가의 체계가 거의 다 갖춰 져 있어 더 이상 4.19혁명과 같은 피바람이 불지 않는다. 작가와 나의 가장 큰 차이점은 시대적 상황이다. 홍세화가 살았던 시대는 군사 독재로 개인의 자유가 보장되..
  •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2 페이지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로 우리에게 잘 알려진 홍세화. 그는 서울대 문리대 재학중이던 1972년 '민주수호선언문' 사건으로 제적당하고 1979년 남민전 사건 가담으로 인해 무역지사 해외근무차 갔던 유럽에서 귀국하지 못하고 ..
  • [독후감] `쎄느강은 좌우를 나누고 한강은 남북을 가른다` 를 일고.. 4 페이지
    똘레랑스에 관한 부분 중.. 저자가 똘레랑스에 붙인 첫번째 사족은 "똘레랑스의 대상은 남이지 자기 자신이 아니라는 것"이고, 두 번째 사족은 "한국의 극우세력에게는 똘레랑스를 보일 수 없다"는 것이다. 첫번째 사족을 통해..
  • [독후감]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 1 페이지
    “ 나는 보고싶어, 다른 사회를.” 이 말은 유신말기의 긴급조치 시대에서 해방되고 싶었던 홍세화의 핑계이자 진실이었다. 하지만 빠리에 머무는 동안 그는 빨갱이 간첩이라는 오명을 쓰고, 빠리에 망명하게 된다. 그가 망명신청..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