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2002 한·일 월드컵과 한국 사회

등록일 2003.05.14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온 국민이 염원하던 2002 한일 월드컵의 시작이 이제 초 읽기에 들어갔다. 언론은 앞다투어 '지구촌 최대의 축제'라며 분위기를 띄우느라 열광한다. 본경기가 채 시작되기도 전에 축구경기는 저녁뉴스를 평정하고, 여야 정치권이 한 목소리로 월드컵 기간에 정쟁을 중단하자고 설파한다. 도대체 월드컵이 무엇이기에?
축구공은 고작 한뼘 반 정도의 크기밖에 되지 않는다. 그런데 이를 쫓다보면 수십억의 눈동자가 어느새 어린아이처럼 맑아진다. 모두가 친구고 이웃이다. 똑같은 감정으로 돌아간다. 언어도 피부색도 큰 차이가 되지 못한다. 정치적인 이념도 마찬가지다. 오랜 세월 갈리고 쪼개진 인류 가족이 모처럼 시원으로 회귀한다. 한 핏줄임을 확인한다. 가장 단순하고 원초적인 공차기. 이를 통해 인간들은 시공을 뛰어넘는다. 서로 소통하는 마법을 행사하기도 한다. 둥근 공을 따라 천진한 본성을 되찾는다. 월드컵. 이 지상 최대의 행사는 그런 마당이다.
이 커다란 행사가 우리 사회에 미치는 영향은 어떤 것일까? 곰곰이 생각해 보지 않아도 당장 눈에 보이고 느껴지는 것들이 있을 것이다. 온 국민의 월드컵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그것을 말해주고, 개최도시에 사는 사람들은 자신들이 사는 곳에 경기장이 들어섬으로서 도시 경관이 많이 달라졌음을 느낄 것이다. 사회적인 면으로도 여러분야에 아니, 거의 모든 분야에 월드컵으로 많은 것이 달라졌다.
그럼 정치, 경제, 사회, 문화면으로 나누어 살펴보도록 하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