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쇄국정책] 대원군의정책비판

등록일 2001.12.03 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서론
2.본론
-인재등용
-서원철폐,경복궁 중건
-쇄국정책
3.결론

본문내용

대원군이 정권을 장악한 뒤 맨 먼저 착수한 일은 권력체계의 근간인 중앙 정치기구를 개혁하는 것이었다. 이는 안동 김씨 가문의 영향력 하에 중앙관직에 진출해 있던 구 관료를 퇴임시키고 신 관료의 등장을 촉진시키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우선해야 할 중요한 일이었다. 대원군은 중앙 정치기구의 개편을 조선왕조 초기의 중앙관제를 복구하는 형태로 추진하였다. 조선왕조 초기의 중앙관제로는 법전상 최고의 권력기관으로서 국왕 아래 의정부가 있었고, 그 밑에 육조를 설치하여 행정을 분장하였다. 군사기관으로는 삼군부와 오위도총부가 있었다. 하지만 대원군 집권 당초에는 모든 국가권력이 비변사에 집중되어 있었다. 세도정치 시기의 척족문벌세력은 비변사를 통하여 모든 국정사무를 처리하였다. 따라서 집권초창기의 대원군은 자체의 권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서 유력 가문의 영향력을 약화시켜야 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