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문학] 사관생도 퇴를레스의 혼란

등록일 2002.06.21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드문 작품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사관생도 퇴를레스의 혼란 뒷부분을 읽으면서 나는 퇴를레스가 끝에서 어떤 식의 사고를 하고 퇴학을 결정하게 되는가에 대해 자세히 생각해보았다. 끝부분에서 퇴를레스는 바시니에게 스스로 학교에 자수하라는 내용의 쪽지를 써서 남몰래 그의 침대에 넣어준다. 바시니가 퇴를레스의 이러한 권유에 따라 스스로 학교에 자수를 할 것인지, 또는 제 3의 누군가가 밀고를 할 것이지는 소설에서 끝까지 밝혀지지 않지만, 사건은 마침내 학교 당국에 알려진다. 이에 따라 진상을 조사하기 위한 교무위원회의가 열렸을 때 퇴를레스는 어디론가 자취를 감추어 버리고, 라이팅과 바이네베르크만이 우선 조사를 받게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