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사] 고구려와 전연의 관계

등록일 2001.11.15 한글 (hwp) | 15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1.머리말
2.봉상왕대 모용과의 관계
3.미천왕대 모용과의 관계
4.고국원왕대 전연과의 관계
5.맺음말

본문내용

Ⅰ. 머 리 말
중국 역사상 북중국은 이민족지배의 역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예로부터 이 지역에서는 여러 북방 유목민족들이 흥망을 거듭했다. 서쪽으로 중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고구려가 이들과 접촉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었다. 그런데 1세기 후반 북흉노를 대파하고 막북(漠北)의 새로운 실력자로 등장한 선비(鮮卑)족은 원래 동호(東胡)의 한 지파로서, 후한 환제(桓帝, 147∼167) 때 모용부(慕容部)가 등장하여 막강한 세력을 형성하고 나중에 '연(燕)'이라는 국가를 세운다. 일반적으로 370년 전진(前秦)에 의해 망할 때까지 존속한 '연'을 전연(前燕)이라고 부르는데, 본고에서는 {삼국사기}의 기사를 중심으로 모용세력과 고구려의 관계를 살펴 보고, 이를 통해 당시 고구려의 대외관계의 성격을 알아보고자 한다.
Ⅱ. 봉상왕대 모용과의 관계
고구려와 모용과의 접촉은 문헌상 3세기 중반 관구검의 고구려 원정 때로 확인되나 본격적인 접촉은 3세기 말 모용외(慕容)의 집권시기에 이루어진다. 289년 청산(靑山, 요령성 의현 동쪽)으로 중심지를 옮긴 모용외는 동쪽으로 국경을 맞대고 있던 고구려에 먼저 공세의 입장을 취하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