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의 음악

등록일 2000.10.08 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500원

본문내용

한사람의 일생에 대한 얘기를 할 때 보통 어렸을 때, 젊었을 때, 어른이 되어 활동하던 때, 늙어서 은퇴한 다음 이렇게 나누어 보게 됩니다. 그러니까 사람은 같은 사람이지만, 어렸을 때와 젊었을 때는 뭔가 사람이 달라졌다고 보는 것입니다.

물론 어렸을 때와 젊었을 때는 그 사람의 몸도 마음도 다르겠지요. 그렇지만 정확하게 몇살 때 그 사람의 어린 시절이 끝나서 젊은 시절로 넘어가느냐를 말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사람의 몸도 마음도 서서히 바뀌어가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니까 우리는 얘기를 쉽게 하기 위해 혼자 힘으로는 뚜렷한 일을 해낼 수 없던 때를 보통 '어린 시절'이라고 말하고 그 다음은 '젊음 시절'이라고 말하는 것이지, 말이 바뀐다고 해서 그 사람이 갑자기 딴 사람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