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엄 오우치 교수의 ‘Z 이론’을 읽고

등록일 1999.10.05 한글 (hwp) | 8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美國은 지금까지 技術과 科學的인 接近 方式을 높이 평가하는 價値觀에 젖어온 반면, 人的 要素는 개선의 여지가 없는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였다. 미국의 生産性 問題는 金融政策이나 硏究開發投資의 增大 등으로 해결될 수 없을 것이다. 이 문제는 보다 효율적인 協同作業을 가능케 하는, 人事管理方式을 배워서 實踐해야만 해결될 수 있다. 윌리엄 오우치 교수의 'Z 理論'은 이와 관련한 몇 가지 方案을 제시해 준다. 生産性은 더 열심히 일한다고 해서 증대되는 것은 아니다. 生産性은 개개인의 노력을 생산적인 방식으로 統合, 調整하고 근로자들에게 인센티브를 주어 그러한 방향으로 계속 誘導함으로써 성취시킬 수 있는 문제이다.

태그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