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량수전 배흘림 기둥에 기대서서\'를 읽고

등록일 1999.10.01 한글 (hwp) | 5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간혹 시간과 생활이 약간의 자유를 남겨 주었을 때 가보는 곳이 있다. 때로는 친구의 차를 빌어 무등산을 넘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한시간여를 기다려 버스를 타고 무등산을 멀찍이 오른쪽으로 끼고 돌아 광주호 상류로 가곤한다. 광주호댐에 다다르면 버스에서 내려 호수를 끼고 걸으며 일상의 먼지들을 조금씩 털어내다 보면 어느덧 오른편에 조그만 정자를 만나게 된다. 식영정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