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문학] 김윤식 교수의 한국고전 특강을 읽고

*연*
최초 등록일
2005.07.31
최종 저작일
2004.09
15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1,0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퀴즈OX 이벤트

목차

Ⅰ. ≪김윤식 교수의 한국고전 특강≫내용 요약

Ⅱ. 작품 감상문

Ⅲ. 레포트 후기

본문내용

작자와 정확한 연대는 밝혀져 있지 않으나, 다만 백제시대 어느 행상인의 아내가 지은 노래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현존하는 유일한 백제 가요로서, 한글로 기록되어 전하는 가요 중 가장 오래된 것이다. 그 가사는 <악학궤범> 권5에 실려 있다.
정읍사의 내용은 먼저 제1연에서 행상을 나가 오래도록 돌아오지 않는 남편의 무사안녕을 광명과 길경의 상징인 달에게 기원하는 간절한 발원으로부터 시작된다. 제2연에서는 현실적으로 오래도록 돌아오지 않는 남편의 행방도 소식도 몰라 애태우며, 불안과 의념에 사로잡히려는 자신의 마음을 붙들고자 ‘전주 저자에 나가 계시는지요’라는 가정의 의문으로써 마음의 안정을 희구하는 가냘픈 여심의 발로로써 시작된다. 제3연에서는 남편 신변에 관한 걷잡을 수 없는 불안과 의구심이 절정에 이르고 보니, 행상을 해서 번 돈도 재물도 아랑곳없이 한시바삐 남편이 무사히 돌아오기만을 바라는 간절한 마음에서 절박한 하소연을 부르짖고는 다시 걱정과 자탄과 애원의 말로서 끝을 맺고 있다.
정읍사는 그 내용에 있어서 배경설화를 가지고 있는데, <고려사>에 소개된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정읍은 전주의 속현이다. 이 고을 사람이 행상을 떠나 오래도록 돌아오지 않으므로, 그 아내가 산석에 올라 남편 간 곳을 바라보며 남편이 밤에 해를 입지 않을까 두려워하여 진흙에 빠짐에 의탁하여 노래를 불렀다. 세상에 전하기를 등점산에 망부석이 있다고 한다.
찬기파랑가는 경덕왕 때의 승려이자 향가 작가인 충담사가 지은 작품으로, 기파랑이라는 화랑의 높은 정신을 찬미한 것이다. 그러나 <삼국유사>에도 기파랑이 누구이며 왜 충담사가 그 노래를 지었는가에 대해서는 나타나 있지 않다. 이는 <삼국유사>가 향가를 기록하는 데 주목적이 있었던 책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 노래와 관련된 배경은 추측할 수밖에 없으며, 그 때문에 작품을 해석하는 데도 다양한 차이들이 나타나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연*
판매자 유형Bronze개인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고전문학] 김윤식 교수의 한국고전 특강을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