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노인전문 자원봉사의 활성화 방안

최초 등록일
2019.12.20
최종 저작일
2019.04
7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2,0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kair**** (본인인증회원) 1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이용후기 이벤트

목차

1. 서론

2. 미국, 일본, 한국의 노인전문 자원봉사단의 사례
1) 미국
2) 일본
3) 한국

3. 미국, 일본, 한국의 노인전문 자원봉사단의 사례비교
(1) 노인자원봉사 관련법의 비교
(2) 자원봉사 민간조직
(3) 자원봉사 프로그램

4. 우리나라 노인전문 자원봉사의 활성화 방안
1)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다.
2) 다양한 노인자원봉사 프로그램을 개발해야 한다.
3) 노인자원봉사를 전문적으로 담당할 전담기구를 설립해야 한다.
4) 재원의 확보와 관련법의 정비가 있어야 한다.

5. 결론

본문내용

1. 서론

노인들은 일반적으로 ‘서비스를 주는 자’ 라기 보다는 ‘서비스를 받는 자’라는 인식이 크다. 오늘날에 와서는 일부 노인들이 경제적인 안정과 의료기술의 향상으로 비교적 건강한 몸으로 그 평생 축척한 지식과 경험을 통하여 같은 노인 분들을 돕거나 또는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여러 가지 면에서 도움을 주는 역할을 하고 있기도 한다. 그러나 아직 많은 노인들이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방법과 기회를 갖지 못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노인자원봉사활동이 활성화 되어 있지 않다.

그러므로 본 글에서는 미국과 일본과 우리나라 노인들의 자원봉사 활동의 사례들을 살펴보고 그 사례들을 비교 검토해 보므로 우리나라 노인들의 자원봉사활성화 방안을 제시해 보려고 한다.

2. 미국, 일본, 한국의 노인전문 자원봉사단의 사례

국내 외 노인전문 자원봉사단의 구체적인 활동사례를 비교해 보면 다음과 같다.

1) 미국

미국은 자원봉사가 시민의 책임과 의무라는 사상을 바탕으로 자원봉사활동이 활발히 전개되고 있는 대표적인 나라이다. 미국에서 실시되고 있는 노인관련 자원봉사 사례들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1) 국립노인봉사단(National Senior Service Corps : NSSC)

국립노인봉사단은 1971년 노인자원봉사자들의 경험과 지식을 활용하여 지역사회의 안전과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노인들이 삶을 보람 있게 살도록 만들자는 취지 하에서 설립된 연방정부 노인자원봉사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에는 55세 이상의 은퇴자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그 구체적인 프로그램으로는 노인퇴직자 자원봉사프로그램, 양조부모 프로그램, 노인 말벗 프로그램이 있다.

(2) 퇴직자 경영인 봉사단(Service Corps of Retired Executive Association : SCORE)

퇴직자 경영인 봉사단은 1964년 연방정부의 지원 하에 설립된 비영리단체로서 전문직에 종사하다가 퇴직한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되어 있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kair****
(본인인증회원)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185
ㆍ전체 판매량
533
ㆍ최근 3개월 판매량
79
ㆍ자료후기 점수
평균 A
ㆍ자료문의 응답률
0%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우리나라 노인전문 자원봉사의 활성화 방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