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의 기억을 걷다(노성태)' 독서감상문, 독후감

*유*
개인인증판매자스토어
최초 등록일
2019.03.10
최종 저작일
2017.07
2페이지/한글파일 한컴오피스
가격 5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목차

없음

본문내용

‘광주의 기억을 걷다’, 광주의 기억은 얼마나 길고 깊숙하며 가시밭일까? 이 책에서는 서사 순대로 나열되어 있어서 제목 그대로 광주가 지나온 길, 즉 광주의 기억을 걸을 수 있다. 역사의 첫 시작은 대개 선사시대에서부터 시작한다. 단순히 교과 시간에 배운 구석기, 신석기가 말로만 있는 것이 아니다. 몇 만 년 전에 지금 있는 이 장소에 누가 무엇을 하고 있었을지 알 수 있는 유일한 열쇠인 유물과 유적이 남아 있다. 역사 시간에 주로 구석기 시대에는 동굴 등에 막집을 짓고 살며 뗀석기를 이용하고, 수렵, 채집 등을 했다고 배웠다. 우리나라 남도에서도 크게 다를 바 없다. 다만 한반도에서 가장 비옥한 조건을 갖고 있었다는 것은 기억할 필요가 있다. 광주에 남은 가장 최초의 흔적은 바로 치평동 유적이다. 구석기와 같은 많은 유적들이 발견된 사실로 충분히 뒷받침된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후기(1)

*유*
판매자 유형Bronze개인인증

주의사항

저작권 자료의 정보 및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않으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자료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 요소 발견 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최근 본 자료더보기
  • 프레시홍 - 전복
  • 프레시홍-홍어
  • 릴레이이벤트
'광주의 기억을 걷다(노성태)' 독서감상문, 독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