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인문학, 서양 미술 패러다임의 전환기

최초 등록일
2018.06.01
최종 저작일
2018.06
4페이지/워드파일 MS 워드
가격 5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kevi******* 2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소개글

난해한 현시대를 겪고 있는 모든 이들에게 지은이는 보이지 않는 것을 볼 수 있는 힘, 통찰의 중요성을 강고하고자 했다.
지금처럼 길을 찾기 어려울 때마다 늘 무한한 영감의 보고가 되어주는 건 다름 아닌 역사이다. 미술은 그 어디보다도 패러다임의 전환이 이뤄지는 분야이기에 역사적 통찰을 학습하기에 제격이다.
미술의 판을 뒤집는 통찰의 순간, 위대한 예술가들은 한결같이 남들이 보지 못했던 것들을 보았던 것이다. 첫 단계의 통찰이 찾아왔다고 해서 바로 다음 단계로 이어지지는 않는다. 시행착오를 동반한 치열한 노력을 통해, 때론 뒤를 이은 예술가들의 중요한 도움이 더해져 실현될 수 있는 것이다. 통찰이 옳았다면 시간의 문제일 뿐 그것은 반드시 실현된다. 그래서 더 중요한 것은 첫 단계의 통찰 그 자체라고 지은이는 강조하고 있다.

목차

1. 지은이
2. 약력
3. 독서기간
4. 주요내용

본문내용

4차 산업혁명은 그간 예측하던 대로 모든 것이 연결된 정보화 사회에서 인공지능, 로봇, 생명과학 등이 결합해 산업 전반에 거대한 변혁을 불러온다는 개념이다. 몇몇 기업과 국가대표 주력 사업에만 의존하는 경제가 아니라 창조적인 개인들과 작고 강한 수많은 기업이 주도하는 그런 경제로 탈바꿈해야 한다.
이런 변화는 일자리 감소 등 우리에게 어려움을 주겠지만, 통찰력을 갖춘 이들, 패러다임을 바꾸는 이들의 세상이 시작될 것이다. 지금처럼 길을 찾기 어려울 때마다 늘 무한한 영감의 보고가 되어주는 건 다름 아닌 역사다. 미술은 역사적 통찰을 학습하기에 제격이며, 그 어디보다도 패러다임의 전환이 이뤄지는 분야이기도 하다.
그 사회가 갖고 있던 상식과 통념에 대해 의구심 또는 다른 시각을 품고 끊임없이 탐구하여 기존의 틀을 깨는 과정들이 있었다. 즉 패러다임의 전환은 깨달음이다. 그 동안 갖고 있던 것들에 대한 존재를 뒤흔드는 깨달음의 순간이 찾아온 뒤에는 그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ㆍ이 자료에 대해 궁금한 점을 판매자에게 직접 문의 하실 수 있습니다.
ㆍ상업성 광고글, 욕설, 비방글, 내용 없는 글 등은 운영 방침에 따라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ㆍ다운로드가 되지 않는 등 서비스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1 문의하기를 이용해주세요.

판매자 정보

kevi*******
회원 소개글이 없습니다.
판매지수
ㆍ판매 자료수
7
ㆍ전체 판매량
28
ㆍ최근 3개월 판매량
4
ㆍ자료후기 점수
평균 A+
ㆍ자료문의 응답률
받은문의없음
판매자 정보
ㆍ학교정보
  • 비공개
ㆍ직장정보
  • 비공개
ㆍ자격증
  • 비공개
  •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아트인문학, 서양 미술 패러다임의 전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