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기독학생운동의 발전과 한국선교, 1889~1942

저작시기 2006.03 |등록일 2009.04.22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43페이지 | 가격 9,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기독교역사연구소 수록지정보 : 한국기독교와 역사
저자명 : 정병준

목차

1. 머리말
2. 호주 문화의 세속주의 태도
3. 호주 기독학생연합회
4. 학생자원운동
5. 학생자원 선교사들의 선교동기와 공헌
6. 맺음말
참고자료
국문초록
Abstract

한국어 초록

이 연구는 1889~1942년 한국에 왔던 호주장로교선교사들 중에 학생자원운동(SVM) 출신들에 대해 호주사회의 세속주의 태도와 호주기독학생운동(ASCM)이 끼친 영향을 검토하려는 목적으로 기록되었다. 우선 이 연구는 세속주의 태도, 전통적인 복음주의 신학에 대한 그 도전, 그 도전에 대한 빅토리아 장로교회의 대응을 검토했다. 두 번째로, ASCM의 역사를 그 신학적 변화에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검토했다. 세 번째, SVM의 역사를 살폈고, 네 번째로 한국선교지에 대한 SVM출신 선교사들의 공헌을 살펴보았다.
19세기와 20세기 초반에 세속주의 태도의 성장은 국가보조금과 관련된 교파분쟁에 대한 거부감, 교파학교에 대한 혐오, 그리고 반성직자주의와 종교적 무관심의 확장, 자발주의의 성장, 과학의 발견과 역사이론, 종교적 자유주의의 성장과 깊은 관련을 맺고 있었다. 이러한 세속주의 태도는 호주기독교가 국가교회와 국가보조금에 대한 철폐를 통해 법률적 종교적 평등을 받아들이고, 노동자 계층과 사회적 소외자들 그리고 에큐메니즘에 관심을 기울이도록 강요했다. 과학적 발견과 신학적 자유주의의 보수적인 장로교 복음주의에 도전했고 빅토리아 장로교회 신학의 변화는 서서히 복음주의-에큐메니칼 형식으로 움직여갔다.
그러한 강력한 세속주의적 상황 안에서 ASCM은 교파적 영역을 넘어서 에큐메니칼 풀을 형성하고, 호주기독교 안에 새로운 성서 이해와 국제적 에큐메니즘을 도입했고, 교회와 사회를 향해 그들의 신앙을 증거했다. ASCM은 교회 지도자들과 선교사들을 배출하고 복음주의-에큐메니칼 기독교와 선교사역을 발전시키는데 커다란 기여를 하였다. 그러나 1차 세계대전과 이어지는 신학적 자유주의의 영향력은 학생들의 선교열정을 약화시켰다. 그 결과 ASCM의 에큐메니칼­복음주의적 특색은 1920년대에 약화되었고, 1930년 학생운동이 SCM과 보수적인 복음주의 연합(Ecumenical Union)으로 분열된 이후 거의 사라지고 말았다.
빅토리아 장로교회는 호주교회 안에서 가장 많은 수의 SVM 선교사들을 배출했다. 그것은 빅토리아장로교회의 고학력전통, 좋은 경제적 조건, 해외선교책임자 프랭크 패튼(Frank Paton)의 야심 있는 선교정책에서 기인했다. 한국에 온 SCM 출신 선교사는 20명이고 그중에 16명은 SVM 자원자들이었다. 그들의 많은 수가 목사의 자녀이거나 복음주의 중산층에서 성장했다. 그들은 복음주의 신앙을 가지고 있었고 SCM을 통해 신학과 실천에 있어서 에큐메니칼 경험을 배웠다. 그들은 다른 선교사들보다 상대적으로 오랜 시간을 한국에 거주했고, ① 경납부산지방의 목회, 교육, 의료사역의 기초를 놓는 일, ② 토착 지도력을 훈련 하는 일 ③ 선교정책들을 발전시키는 일에 특별한 공헌을 했다.

영어 초록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influence of the secular attitudes in Australian society and the Student Christian Movement (SCM) on the student volunteer missionaries who served in Korea from 1889~1942. In doing so, firstly this study investigated the patterns of its secular attitudes, their challenges to traditional Evangelical theology, and the Victorian Presbyterian Church’s response to them, secondly the history of the SCM with special reference to the changes of its theological focus, thirdly the history of Student Volunteer Movement (SVM), and finally the missionary motive of the SVM missionaries and their contribution to the Korean mission field.
In the 19th century and the early 20th century the secular attitudes grew from the rejection of sectarian strife in connection with state-aid; dislike of denominational schools; the expansion of anti-clericalism and religious indifference; the growth of voluntarism; scientific discoveries and historical theories; religious liberalism. These attitudes forced Australian Christianity to accept a legal and religious equality through the abolition of an established Church and state-aid, and to tum its concern to the working class and the social outcast, and ecumenism, The scientific discoveries and theological liberalism strongly challenged the conservative Presbyterian Evangelicalism, and the theology of the PCV slowly moved to an Evangelical-ecumenical mode.
In such a strong secular context, the Australian SCM shaped an ecumenical pool beyond the denominational boundaries, introduced new biblical understanding and international ecumenism into the Australian Christianity, and witnessed its faith to the Churches and society. The ASCM also made a great contribution, by providing Church leaders and missionaries, towards developing an Evangelical-ecumenical Christianity and mission work. The First World War and the succeeding influence of theological liberalism, however, weakened the students' missionary zeal. As a result the Evangelical-ecumenical features of the SCM weakened during 1920s and almost disappeared after the division between the SCM and the conservative Evangelical Union in 1930.
The Presbyterian Church of Victoria produced the biggest number of the SVM missionaries among the Australian Churches. It was due to their higher learning tradition, better economic conditions, and the ambitious mission policy of Frank Paton. The SCM missionaries in Korea were 20 and among them the SVM were 16. The SYM missionaries were often the children of ministers, and mostly brought up in Evangelical middle-class families. They had Evangelical faith but learned ecumenical experience in theology and practice through SCM. They stayed longer in Korea then the other missionaries and made special contributions to ① laying the foundations of the ministry, education, and medical work, ② local leadership training, and ③ developing the mission’s policies.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호주 기독학생운동의 발전과 한국선교, 1889~1942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