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상(韓國思想) [철학(哲學)] : 조선조 무실(務實)사상의 전개와 그 사상사적 의미

저작시기 2012.01 |등록일 2013.04.09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31페이지 | 가격 6,6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사상문화학회 수록지정보 : 한국사상과 문화 / 65권 / 267 ~ 297 페이지
저자명 : 황의동 ( Eui Dong Hwang )

없음

한국어 초록

무실(務實)이란 말은 ``실(實)을 힘쓴다``는 말로, 여말 선 초 선 유들에 의해 간헐적으로 사용되어 왔다. 그 후 16세기 율곡 이이에 의해 본격적으로 사용되어 무실사상의 체계가 세워지고 심화되었다. 그런데 이 무실사상은 17세기 이후 유학의 다기화와 함께 제 유학의 전개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 본고는 이러한 맥락에서 무실사상이 조선조 유학사상사에서 어떻게 전개되었으며, 그 사상사적 의의는 무엇인가를 검토하는데 목적이 있다. 먼저 율곡 학파에서는 사계 김장 생, 신독 재 김집 등을 통해 예 학적 무실사상으로 발휘되었고, 우계학파에서는 우계 자신은 물론 노서 윤 선거, 명재 윤 증을 통해 실리, 실심의 수기적 무실학풍으로 전개되었다. 또한 실학파들은 실제적으로 율곡의 무실사상을 사회 현실에 실현하는데 앞장섰는데, 지봉 이수광은 그 선구가 되었다. 또한 양명학파는 그들의 지행합일설과 입성(立誠), 성의(誠意)의 성(誠) 사상을 통해 무실사상과 소통하면서 양명학과 실학의 접목을 시도하였다. 이러한 자취는 정제 두를 비롯하여 양득 중, 이광사, 신대우, 이영익, 이건 창, 박은식 등 많은 양명학자들에 의해 계승되었다. 그리고 한말의 개화파도 실학의 연장선상에서 무실사상을 수용했는데, 이를 도산 안창호에게서 볼 수 있다. 그는 흥사단을 만들면서 무실역행(務實力行)을 이념의 근간으로 삼았고, 민족의 독립과 번영의 기초를 무실역행에서 찾았다. 그런데 무실사상이 갖는 함의는 대체로 진실성의 추구, 실천성의 추구, 실용성의 추구, 착실성의 추구로 요약된다. 이는 선진유가의 성(誠)의 재해석으로 유학의 본질적 속성에 해당하기 때문에 성리학, 실학, 예학, 양명학, 개화사상 모두에 보편적으로 적용되고 수용되었던 것이다. 아울러 무실사상은 내실(內實)로서의 개인적 수기로부터 사회적, 정치적, 경제적 외실(外實)에 까지 적용됨으로써 내외표리(內外表裏)를 일관했던 것이다.

영어 초록

The word “Mushil(務實)” refers to seeking the truth, striving to put to practice, and aiming at utility. This word was occasionally used during the end of Koryuera and the early Cho sun dynasty. However, it began to be used frequently in the 16thcentury by Yulgok Yi(栗谷 李珥). Yulgokemphasized the “Mushil” thought above all else and systematically developed it. After the 17thcentury, Chosun`s confucianism unfolded into various paths such as Neo-confucianism, Shilhak (practical learning), Yehak, and the doctrines of Yang Wangmin. During this process, the Mushil thought had an immense influence. In the school of Yulgok, it developed into a particular type of Shilhak, showing characteristics of Yehak, and in the Rightist School, it deepened into inner Shilhakideology through Yoon, Sun-Goe(尹 宣擧), and Yoon, Jeung(尹拯). Moreover, from the school of Yang, Wangmin, through scholars like Jung, Je-Doo(鄭齊 斗), Yang, Duk-Jung(梁得中), Lee, Gun-Chang(李建昌), and Park, Eun-Shik(朴殷植), it grew into practical Confucianism. In the case of the Enlightened School at the end of the Chosundynasty, the Mushilthought was recreated into the ideology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through An, Chang-Ho(安昌浩), who emphasized retrogression to the Mushilthought. In this vein, the Mushilthought was universally applied throughout the history of Cho sun Confucianism and had an important role in its development.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한국사상(韓國思想) [철학(哲學)] : 조선조 무실(務實)사상의 전개와 그 사상사적 의미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