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데거와 사르트르의 "무"개념

최초 등록일
2012.11.27
최종 저작일
2012.11
28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6,3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이용후기 이벤트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고려대학교 철학연구소 수록지정보 : 철학연구 / 46권
저자명 : 하피터 ( Pe Ter Ha )

한국어 초록

이 글의 목적은 하이데거와 사르트르의 철학적 사유에 있어서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무"개념을 비교 검토하여 하이데거의 "무"개념이 함축하고 있는 독특한 의미를 규명하는 데 있다. 잘 알려진 바와 같이 하이데거의 기초존재론은 존재물음을 해명하는 작업에 방향 잡혀 있다고 해석되고, 반면에 사르트르 철학은 인간의 본질을 탐구하는 인간학으로 간주되지만, 두 철학자 모두 "무"개념을 자신들의 사상의 핵심개념으로 삼고 있다. 그러나 하이데거가 기초존재론에서 제시하는 "무"개념은 사르트르의 실존주의적 "무"개념과는 근본적으로 구별된다. 먼저 사르트르가 말하는 "무"는 논리적인 부정을 출현하게 하는 근원적인 "무"를 의미한다. 그리고 이러한 "무"는 다르게 표현해서 끊임없는 미래로 기투하는 가능성(자유)를 지칭한다. 이렇게 이해된 "무"는 사물의 존재방식을 지칭하는 "즉자"와 대비되어 인간의 존재방식인 "대자"를 구성하는 개념이다. 그에 있어서 "대자"(인간)는 현재성에 머무르지 않고 끊임없이 미래로 기투하며 "무화"하기 때문에 "즉자"로 환원될 수 없다. 이 같은 "대자"의 독특한 특성을 보여주기 위해 사르트르는"대자"를 충만적인 "즉자"와 대비되는 "결여"로 규정한다. 그런데 그에게서 "대자"의 결여는 아직도 전-반성적인 주체의 영역에 남아 있다. 사르트르와 마찬가지로 하이데거의 기초존재론에서 사물의 존재방식과 구분되는 현존재(인간)의 자기성의 존재방식은 "무"에 의해 규정된다. 그리고 하이데거 또한 "무"개념에 기초하고 있는 현존재의 자기성개념을 "결여"와 연관지어 해명한다. 그러나 현존재의 자기성을 규정하는 "무" 또는 "결여"는 사르트르의 "무"개념과 동일하지 않다. 사르트르와는 달리 하이데거의 "무"개념을 비-본래적인 자기성과 본래적인 자기성과 관련지어져 있다. 그리고 이러한 현존재의 자기성개념에서 "무"개념은 사르트르의 "무"개념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이중적인 의미를 함축하고 있다. 한편에서 "무"개념은 비-본래적인 현존재의 결여적인 자기성을 가능케 하지만 다른 한편에서 "무"개념은 비-본래적인 상태로 있는 결여적인 자기성을 본래적인 현존재에서 결여 시킨다. 다시 말해 하이데거의 "무"개념은 사르르트의 경우처럼 단순히 "결여"가 아니라 "결여의 결여"에 의해 특징지어지며, 이 같은 결여개념은 궁극적으로 전-반성적인 주체의 영역으로부터 벗어나 있다.

영어 초록

The objective of this paper is to compare the concept of "nothing" in the philosophy of Heidegger with the concept of "nothing" in Sartre. By this comparison, we try to clarify a distinctive meaning of "nothing" in Heidegger`s thoughts. As it is well-known, although Heidegger`s fundamental ontology is concerned with the question of Being and the philosophy of Sartre is closely bound up with the anthropology, they share the one common concept, namely the concept of "nothing." However, the "nothing" discussed in Heidegger`s fundamental ontology is quite different from the "nothing" in Sartre`s thoughts. For Sartre, the primordial "nothing" precedes the logical negation. Furthermore, the "nothing" signifies the projective possibility that is opened toward the future. This conception of "nothing" characterizes the essential feature of "for-itself" that is distinguished from "in-itself," According to Sartre, since man nihilates himself by projecting toward the future, he is never reduced to the way of Being of "in-itself." In order to demonstrate this, he defines the "for-itself" as "lack" in contrast to the "completion" of "in-itself." However, the "lack" of "for-itself" still remains in the dimension of the pre-reflective subjectivity. Just like Sartre, Heidegger seeks to determine the essence of Dasein(man) in terms of "nothing." Moreover, he also tries to elucidate the "nothing" of Dasein in relation to "lack." But the meaning of the "nothing" or "lack" in fundamental ontology is not identical with "nothing" in Sartre`s thoughts. In contrast to Sartre, Heidegger`s concept of "nothing" is closely related to the inauthentic and authentic self of Dasein. In the self of Dasein, the concept of "nothing" connotes a double meaning that is not found in Sartre`s philosophical thoughts. On the one hand, the "nothing" is the ground for the privative self of the inauthentic Dasein, and on the other hand, the "nothing" negates the privative inauthentic self and reveals the authentic Dasein. In other words, Heidegger`s concept of "nothing" is not simply defined in terms of "lack" as in the case of Sartre, but it is characterized as "privation of privation," and this concept of "privation" no longer remains in the dimension of the pre-reflective subjectivity.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하이데거와 사르트르의 "무"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