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시아 전통문화와 현대섬유미술 -한국, 중국, 일본을 중심으로-

최초 등록일
2020.09.22
최종 저작일
2020.09
12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4,7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기초조형학회 수록지정보 : 기초조형학연구 / 21권 / 4호
저자명 : 정경연 ( Chung Kyoung Yeon ) , 윤나영 ( Yoon Na Young )

한국어 초록

연구자는 21세기 미디어의 발달과 함께 동시간대에 살아가고 있다고 생각한다. 본 논문은 한국, 중국, 일본의 전통혼례복을 중심으로 비교 분석 하였으며 각기 다른 3국의 문화적 특징을 바탕으로 하였다. 이러한 특징은 섬유미술에 있어서도 같은 양상으로 나타났는데 동아시아인의 사회공동체 의식과 가치관은 도교, 불교, 유교 등의 종교적 신앙에서 비롯되었지만 각 나라마다의 지역적 특성에 따라 수용되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혼례복을 중심으로 한 동아시아 3국의 전통문화의 연구는 다음과 같은 순서로 진행되었다. 한국에 대해서는 혼례복에서 가장 많이 나타나는 학(鶴)과 용(龍)의 상징을 총체적으로 이해하고, 원삼(圓衫), 활옷(華衣), 남자 혼례복 등 전통 혼례복을 살펴보았다. 그리고 여러 민족이 공존하는 중국에 대해서는 홍색용봉문치마(紅色龍鳳紋裙)와 구름문여포(雲紋女袍)를 중심으로 분석하였다. 그리고 일본은 색채에 대해 먼저 이해하고, 공식적인 행사나 의식에서 기모노 위에 입었던 허리끈 없는 겉옷인 우치카게(打掛) 와 최근까지도 혼례복으로도 사용되는 화문고소대(花紋小柚)를 비교의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마지막으로는 현대섬유미술이 얼마나 전통 문화와 어떻게 관계를 맺고 있는지 각 국가별 대표 예술가를 선정하여 문화정체성의 개념과 함께 분석하였다. 이의 결과로 제시한 세 예술가 중, 한국의 작가 서도호(Seh Do ho, 1962~)는 작가가 어린 시절을 보낸 한옥을 공간으로 재현했으며, 노방(蘆坊)과 같은 비춰지는 천에 바느질하여 중첩효과를 나타냄을 알 수 있었고, 중국의 패션브랜드 비비안 탐(Vivienne Tam, 1995~)은 전통문화를 현대 패션에 적용한 패션디자인을 창조해 내었다. 그리고 새로운 소재를 다루는 일본작가 아라이 준이치(Arai Junichi, 1932~)의 작품에서 다민족의 전통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을 다시 한 번 확인 할 수 있었다.

영어 초록

Researchers think they are living in the same time zone with the development of media in the 21st century. This paper is comparatively analyzed based on traditional wedding dresses from Korea, China, and Japan, and is based on the cultural characteristics of three different countries. This characteristic appeared in the same way in textile art, as the East Asian social community consciousness and values originated from religious beliefs such as Taoism, Buddhism, and Confucianism, but can be said to be accepted according to regional characteristics of each country. The study of the traditional culture of the three East Asian countries centered on wedding clothes was conducted in the following order. About Korea, the symbols of Crane and Dragon, which are most frequently seen in wedding clothes, are understood in general, and traditional wedding clothes such as Wonsam, Hwarrot, and male wedding clothes were examined. In addition, in China, where various ethnic groups are mixed, red-colored dragon peaks and cloud-moon follicles are analyzed. Japan first understood the color symbols and looked at Uchikage, a waistless outerwear worn over kimono at formal events and ceremonies, and the Hwamungosodae which was used as a wedding suit until recently. Finally, the representative artists of each country were selected to analyze how modern textile art is related to traditional culture and to analyze it with the concept of cultural identity. Among the three artists presented, as a result, Korean artist Suh Do-ho(1962~) recreated the hanbok in which the writer spent his childhood as space, showed overlapping effects by sewing on a reflected cloth like a presbytery, and Chinese fashion brand Vivian Tam(1995~) created a fashion design that applied traditional culture to modern fashion. And it was once again confirmed that multi-ethnic traditions play an important role in the work of Japanese writer Junichi Arai(1932~) who deals with new materials.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동아시아 전통문화와 현대섬유미술 -한국, 중국, 일본을 중심으로-